강원도 홍천에서 만난 겨울감성 겨울눈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8.12.06 22:34 일상이야기/일상 다반사

어찌하다 보니 새로운 일을 한동안 하게 되었습니다. 오랫동안 해온 일과 많이 다른 업무이기에 꽤나 긴장되는 요즘이네요. 게다가 처음으로 겪어보는 지방에서의 일, 기숙사 생활, 그 모든 게 낯설고 어렵기만 합니다. 강원도 홍천에 자리 잡고 일주일이 채 지나지 않았는데, 이곳에서 나를 포근하게 해준 겨울눈으로 겨울감성을 느껴봅니다. 

<강원도 홍천에서 만난 겨울감성 겨울눈>

창밖을 보니 겨울눈이

아침에 눈을 뜨고 커튼을 걷어보니 눈이 잔뜩 내렸습니다. 서울에서는 보기 힘든 풍경, 느껴보기 힘든 감성이 다가옵니다. 금방 눈을 떴지만, 잠이 순식간에 달아나고 핸폰을 들고 사진을 찍게 되네요.

겨울풍경

눈 쌓인 테이블, 바베큐그릴

기숙사에서 사무실까지 걸어서 5분 거리. 천천히 이 겨울감성을 느껴보고 싶어서 조금 일찍 나옵니다. 건물에도, 길에도, 산에도 온통 하얗게 겨울눈이 쌓여 있습니다. 너무 좋긴 한데, 최전방 추운 곳에서 고생하는 넷째 녀석 생각하니 조금 걱정이 되기도 하네요.

눈 쌓인 기숙사 도미토리

기숙사 건물들이 눈 쌓인 자연 풍경들 속에서 예쁘게 자태를 뽐내고 있네요. 아직 자리가 나지 않아 게스트룸에 머물고 있기에 하루빨리 방을 배정받아 나만의 공간으로 들어가고 싶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연구소 건물에도 겨울이

홍천 겨울눈

저~기 앞에 보이는 연구소. 한 달 일하면 1년 치 배움을 선물해줄 그런 곳입니다. (요새 용어 외우는 것만으로도 머리가 아플 지경이네요.) 부디 내 인생에 큰 도움이 되길....

눈꽃 겨울감성

사무실 밖의 겨울

곳곳에 펼쳐진 눈꽃들을 보니 남들이 춥다고 하는 지금이 저에겐 포근한 느낌입니다. 이 풍경 그대로 봄까지 간다고 하니... 조금 걱정도 되지만, 이제 막 시골 눈 풍경을 마주한 제 입장에선 마냥 좋기만 합니다. ^^ 자리에 올라와 따뜻하게 커피 한잔하며 창밖의 눈을 잠시 감상하고 하루 일과를 시작해보네요. 

[참고 글]

- 눈 덮힌 보라매공원, 혼자만의 힐링산책

- 겨울철 미세먼지, 호흡기 건강지키기

- 추위를 이겨낼 겨울필수품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와우 완전 겨울감성이네요.
    눈보고 싶어지네요.
    행복한 주말되세요.
  3. 햐얀 겨울산 보기만 해도 가슴이 설레이네요.
    올 겨울 첫눈이듯 합니다.
    부산쪽에는 눈 구경하기가 어려운데 덕분에
    올 첫눈을 보는 군요.
    잘 보고 갑니다.
  4. 창 밖 풍경이 예술이네요
    남쪽에 살다보니 눈을 볼 일이 거의 없거든요.
    그래서 눈만 보면 괜히 기분이 좋아져요^^
    • 저도 눈을 참 좋아해요.
      눈만 오면 밖에 나가니... 아버지께서 강아지냐고 맨날 놀리셨어요. ㅎㅎ
  5. 눈이왔내요 아름다워요
  6. 우와 뭔가평온해 보여요~ 새하얀 눈밭을 걸어보는게 언제인지 기억이 안나네요~ ㅎㅎㅎ
  7. 우와 이제 12월 초인데, 눈이 하얗게 쌓였네요!
    새롭게 시작하신 일도 잘 되시길 바랍니다. 화이팅 입니다.
  8. 진짜 겨울왕국이 따로 없네요.
    겨울감성은 제대로인데, 말씀하신대로 전방에서 근무하는 군인분들은 고생이시겠어요.
    눈이 오면 잠도 못 자고 제설한다던데....
    • 주말이면 늘 전화를 하던 녀석인데, 이번주는 전화가 오지 않았네요.
      아마 너무 추워진 날씨 때문일 것 같아... 괜히 걱정입니다. ㅠ
  9. 아 피터준님 지금 홍천에 계시는군요. 저번에 말씀하신 강원도에 계신다는 것이 새로운 일을 하고 계셔서였군요.
    강원도 인제에서 근무하고 홍천도 야수교때문에 지냈었는데.. 강원도는 정말 눈이 많이 오는 것 같아요 ㅎㅎ
    무릎까지 쌓인 적도 몇번 있습니다. 영하 25도까지 내려간 적도 있구요... 2008년이었던가.
    새로운 일 힘내시기 바라겠습니다!
    • 요새 뭔가 배운다고 정신없네요. ㅎㅎ
      너무 추워서 올 겨울 좀 힘들지 않을까 생각해보게 되네요. ^^
  10. 와..너무 아릅다워욧. 이렇게 눈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으니...정말 설국에 초대 된거 같네요^^
    • 사방팔방 온통 눈이었네요.
      오로라공주님께선 이보다 멋진 풍경들을 정말 많이 보셨지요? ^^ 겨울이 왔음을 실감하게 되네요. ㅎㅎ
    • 2018.12.09 12:30
    비밀댓글입니다
    • 아직은 모든 게 생소하니... 새로운 일들을 많이 경험하게 되네요. ㅋ
      서울 갔다가 돌아오는 길이 꽤나 힘들었네요.
  11. 얼마 전 강원도에 스키 타러 갔다가 추워서 죽는 줄 알았어요. 너무 추운 곳인데 눈은 예쁘네요. 이 곳에서 더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공감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 추운건 싫은데, 눈은 너무 좋네요. ㅎㅎ
      군대간 동생 때문에 올해는 좀 덜 추웠으면 좋겠다고 매번 생각하는데... 지금 너무 춥네요. ㅠ
  12. 와! 눈꽃이 핀 풍경이 너무 아름답네요 :-)
  13. 강원도 홍천의 눈 내린 풍경이 아름다워요..^^
    넘 추운 날씨는 두렵지만, 눈 구경은 왜이리 좋은지..!ㅎㅎ
    새로운 환경, 새로운 시작을 응원합니다 !
  14. 눈이 쌓인 풍경 정말 좋습니다.^^
  15. 눈을 보셨네요. 전 아직 눈 구경을 못했답니다. 서울에 눈 내렸을때 시골에 있었어요. 그 이후로는 아직도 눈을 못만나고 있네요.
  16. 겨울눈이 소담스럽게 내려 있군요. 겨울에만 누릴 수 있는 특권이죠. 운전자들은 너무 힘들지만~^^
    • 보기엔 너무 예쁘고 좋아요.
      하지만, 여기 계시는 분들 대부분이 운전 걱정부터 하시죠. ㅎㅎ
  17. 와~ 넘 멋지네요. 오늘 아침부터 눈이 오는데 해가 나서 금방 녹을 것 같아요.
    예전 같으면 바로 나가서 눈 맞고 할 텐데, 이젠 귀찮고 추우니 나가기가 싫네요. 흐흐흐
    • 이제 눈이 어느 정도 쌓여서 굳어가고 있네요. 강원도 오니 확실히 눈은 일상인 것 같아요. ㅎㅎ
      저도 예전엔 뛰쳐나갔는데.. 이제는 그게 힘드네요. ㅋ
  18. 새로운 일은 늘 도전이며 스트레스죠.
    잘 해내시길 응원합니다.
    32인치 대형화면으로 보니 이거 죽이네요(먹는 죽 아닙니다ㅋ)
    찍는 솜씨도 좋으시네요...^^
    좋은 휴일되세요.
  19. 우와 멋있습니다.
    그런데 댓글 가운데 광고는 어떻게 넣는 것인가요?
  20. 강원도 홍천에는 눈이 정말 많이 왔었네요 :D
    눈 덮인 산과 나무가 장관을 이루네요~
    멋진 사진들 잘 보고 갑니다 :)
    • 눈 덮힌 풍경이 참 예뻤어요.
      물론 길이 미끄럽고, 교통에 문제가 생기는 건 힘들지만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