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천왕 여의도 떡볶이 대표 미스터칠드런, 즉석떡볶이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7.02.20 09:34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어릴 때부터 지금까지 한결같이 사랑해왔던 먹거리가 있다면 아마 저에게는 '떡볶이'가 아닐까 싶습니다. 지금은 별미로 먹지만, 어릴 땐 거의 주식이나 마찬가지였던 이 녀석은 언제 먹어도, 어지간히 실패작이어도 저에게는 최고의 메뉴입니다. 결코 저뿐만은 아니겠지요. 여전히 국민간식으로 사랑받고 있어 참 다행입니다. 덕분에 언제든 먹을 수 있고, 늘 새로운 맛도 찾아볼 수 있으니까요. ^^

여의도맛집 미스터칠드런떡볶이

미스터칠드런떡볶이. 줄여서 미칠떡이라고도 불리우는 이곳은 여의도 대표 떡볶이 맛집이라고 해도 좋은 곳입니다. 백종원 씨의 3대천왕에 소개되면서 더욱 더 많이 알려지게 된 곳인데요. 즉석떡볶이 전문점이며, 독특한 수제튀김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곳입니다. 밤에는 술과 함께 먹는 분들도 꽤 되는 곳 같더군요.

미칠떡

여의도 떡볶이 맛집

이곳은 여의도 KBS별관 바로 옆에 옆의 건물인 '경도빌딩' 2층에 위치해 있습니다. 워낙 오래된 건물이라 건물명까지 잘 알고 있는 곳이기도 하지요. 하지만, 처음 찾았을 때 당연히 1층인 줄 알고 살짝 헤매기도 했네요. 영업시간은 월~토 11시 30분 ~ 오후 9시 입니다. 

대표메뉴는 당연히 즉석떡볶이인데, 이곳만의 독특한 메뉴가 있다면 바로 돈까스떡볶이입니다. 치즈떡볶이, 오뎅떡볶이, 부대떡볶이, 야채떡볶이 등이 있는데, 섞어서 주문이 가능합니다. 그리고, 수제튀김이나 무침만두도 이 집만의 메뉴인데, 이날은 무침만두로 하나 주문했습니다. 돈까스떡볶이 1인분, 치즈떡볶이 1인분과 함께요. 

양이 그리 많지 않기 때문에 추가로 라면사리 하나와, 계란사리도 주문했습니다. 계란사리는 계란 두 개가 나옵니다. 

미칠떡 메뉴 가격

메뉴판을 보니 가격이 상당합니다. 만약 근처에 요새 유행하는 떡볶이 뷔페 '두끼'가 있었다면 그곳을 찾았을 텐데... 여의도에서는 이곳이 제일 유명하길래 선택의 여지는 없었네요. 가격은 비싼데, 불친절하다는 분들이 있길래 그런 것에 예민한 저는 조금 걱정했지만, 전혀 불친절을 느낄 수가 없어 다행이기도 했습니다. 어쩌면 그런 반응들 때문에 바뀐 것일지도 모르겠지요. ^^

3대천왕 떡볶이

물, 단무지는 셀프라 하여 저희는 착실하게 셀프로 가져왔지만, 따로 달라고 해도 잘 챙겨주더군요. ㅋ 주문한 돈까스떡볶이 1인분 + 치즈떡볶이 1인분이 나왔습니다. 

즉석떡볶이

돈가스떡볶이

제일 위에 덮힌 채소들을 살짝 들어내니 돈까스가 소스까지 얹혀져 올려져 있네요. 확실히 특이하지만, 떡볶이와의 궁합이 어떨지는 먹어봐야 알겠지요. 게다가 돈가스가 그냥 올려져 있는 것이니, 이걸 대박이라고 하기엔 너무나도 심플하고 누구나 시도해볼 수 있음 직한 느낌이기도 했습니다. 졸여서 먹어야 하는 즉석떡볶이이기에 어느 정도 끓이는 동안 돈까스는 정체성을 잃게 될 수도 있고요.

치즈는 꽤 많이 들어가 있었습니다. 치즈떡볶이로만 2인분 시켰다면 엄청날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돈까스떡볶이

어느 정도 끓여서 나옵니다. 그래서, 채소들이 익을 때까지만 기다렸다가 먹기 시작하면 되는데, 최적의 맛은 역시나 국물이 어느 정도 졸아들었을 때입니다. 돈가스를 최대한 보존하고자 휙휙~휘젓지는 않았네요. 아마 제대로 저어서 드시는 분이라면 돈까스의 존재감은 크게 느낄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어쩌면 토핑 형식으로 다 끓인 뒤에 올려서 먹는 것도 좋은 방법일 것 같네요.

밀떡

어릴 때 쌀떡볶이는 정말 귀했기에 추억을 더듬는 데는 밀떡이 최고입니다. 요새 워낙 쌀떡볶이가 많다 보니 이 밀떡을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좋아집니다. 하나 먹어봅니다. 미스터칠드런이 인기가 많은 이유는 역시나 맛이더군요. 미칠떡만의 떡볶이 소스가 그 비결인 것 같습니다. 쫀득쫀득한 밀떡의 식감은 꽤 좋았지만, 미식가가 아닌 제 입장에서 다른 곳과 큰 차이는 못 느낄 수밖에 없습니다. 차별화된 소스로 맛을 내어 떡볶이 국물이 지금까지 먹어본 것들과는 확실히 달랐습니다. 진하면서도 맵지는 않아 오히려 매운맛이 아쉬울 정도였네요. 그래서 매운맛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주문하면서 매운 정도를 얘기해주셔야 합니다. 

밀떡, 돈가스

제일 위에 위치해서 나름의 형태를 잘 보존한 돈까스와 떡볶이를 함께 먹어봅니다. 돈까스는 예상한 맛 그대로. 떡볶이가 참 맛있기에 잘 어울렸습니다. 특히 치즈가 곳곳에 잘 배어들어 있어 씹는 식감이 상당히 좋았네요. 숙주나물이 들어가 있어 아삭한 느낌도 있어 먹는 느낌이 정말 좋았습니다. 

어떤 식이든 떡볶이가 맛이 없었다면 모든 것이 무용지물이었을 텐데, 메인 먹거리의 맛이 괜찮으니 나머지 특별한 시도들이 모두 +요소가 되었습니다. 

치즈떡볶이

무침만두야끼만두의 확장판 같은 녀석인데, 두툼하면서도 사이즈가 꽤 컸습니다. 분명 반을 갈라놓고 찍은 사진이 있었는데, 아무리 찾아도 보이지 않네요. ㅠㅠ 이 녀석 안에는 당면이 잔뜩 들어 있습니다. 식감은 너무 바삭하게 튀겨낸 만두피 덕분에 과자를 먹는 듯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양념은 떡볶이 양념 맛과 거의 비슷했는데, 좀 덜 바삭하게 튀겨서 양념 없이 떡볶이 국물에 묻혀 먹는 게 더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해보기도 했네요. 하지만, 확실히 이 녀석만큼은 독특한 느낌입니다. 

무침만두

라면사리, 계란... 모두모두 맛있게 먹었습니다. 이날 첫 끼니를 저녁이 돼서야 먹었기에 배가 부른 줄도 모르고 정신없이 먹었네요. 

삶은계란

이곳의 화룡점정 메뉴라고 할 수 있는 볶음밥은 배가 불러도 꼭 먹어봐야 합니다. 조금은 촉촉하게 밥이 볶아져 나오는데, 고소하면서도 진한 떡볶이 국물 맛이 제대로여서 맛이 정말 기가 막혔습니다. 게다가 잔존하던 치즈들이 군데군데 스며들어 있어 쫀득한 식감이 종종 느껴지는데, 지금껏 먹어본 떡볶이 볶음밥 중 최고였던 것 같네요. 

볶음밥

배가 불렀지만, 볶음밥을 하나만 시킨 게 어쩐지 아쉬운 순간이었습니다. ^^

떡볶이볶음밥

떡볶이 맛집은 많이 다녀본 터라, 대단히 기대를 하고 가지는 않았지만 꽤 만족도 높은 식사시간이었네요. 다음에 막둥이 동생과 함께 한 번 더 가야겠다는 생각을 안고 터질 것 같은 배를 움켜쥐고 나왔습니다.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4-14 | 미스터칠드런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떡볶이 정말 좋아하는데 진짜 맛잇어보이네요 만두도 넘 먹음직 스럽고
    역시 라뽁이가 제맛이죵! 마지막에 비빔밥까지
    최고의 코스를 즐기셨는데용!?
  3. 오 ㅎㅎ 3대천왕도 나왔군요 ㅎㅎ
    마지막에 볶음밥 예술이네요 ㅎㅎ
    떡볶이 언제 먹어도 맛있죠 ~~^^ 여의도 KBS 쪽이면~
    수요일에 한번 가봐야겠네여 ㅎㅎ
    제가 수요일마다 여의도를 가야되서 ㅎㅎ
    좋은 포스팅 잘 봤습니다!
    • 오... 수요일마다 여의도로 오시는군요.
      여의도에 떡볶이집들을 찾아봤는데, 이곳이 제일 괜찮은 것 같더라구요. ^^
  4. ㅎㅎ~ 독특한 모양의 떡볶이이군요.
    특히 자작한 양념의 볶음밥~ 맛있어보여요~
  5. 오오!~ 완전 폭풍 흡입하게 만들 듯한 메뉴들입니다. ^^
    3대천왕에도 나왔다니 맛이 더 궁금하네요.
    막!~ 점심 먹었는데도 불구하고 침이...꼴깍!! ㅎㅎ
  6. 돈까스떡볶이가 떡볶이 안에 돈까스가 들어간거군요
  7. 가격은 확실히 비싼편이긴 하네요~ 하지만 맛이 있으니 한번쯤은 가서 먹어봐도 좋을 것 같아요!! KBS 별관쪽 갈일 가끔 있는데 한번 먹어봐야겠어요~ 즉떡을 먹으면 볶음밥은 꼭 먹어야하죠ㅎㅎ
    • 가격이 좀 쎄고, 사람이 몰릴 때면 꽤나 좁을 것 같아요.
      그래도 맛은 정말 괜찮더군요. ^^
  8. 저.. 떡볶이 덕후인데 마지막 볶음밥 정말 맛있어보이네요~
    비싸도 먹을만할 것 같아요
  9. 떡볶이 비주얼이 정말 독특하네요 +_+ 돈가스가 올려져 있고 ㄷㄷ 서울엔 확실히 이런 전골 떡볶이 종류가 많더라고요. 지금이야 저도 가끔 찾아먹을 정도로 잘먹지만 ㅎㅎ 서울에서 이런 떡볶이 비주얼과 밥을 비벼먹는 걸 보고 깜짝 놀랐던 기억이 있어요. ㅎㅎ 여의도에 은근 맛집이 많네요. ㅎㅎ
    • 여의도에 맛집이 참 많은데.... 전 아는 곳이 아직 별로 없네요.
      오랫동안 다녔던 곳 몇곳 빼고는요. ^^
  10. 너무 맛있어보여요. 남편이 떡볶이를 먹지 않아서 분식집에서 떡볶이를 잘 먹지 않는데... 넘 맛있어보여서 떡볶이 만들어 먹어야겠어요.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11. 도온까스 떡볶이?? 요즘에야 나름 잘 보이는 제품이지만 실제로 먹어본 적은 거의 없는 제품이군요. 3대천왕 맛집이니 가보고 싶어집니다. 떡볶이는 정말 맛있죠~~
  12. 완전 군침도는 비주얼이네요 ㅎㅎ
  13. 떡볶이 좋아하시는 피터준님ㅎㅎㅎㅎ 미칠떡 드시고 오셨군요?ㅎㅎㅎ 돈까스와 소스 토핑 의외네요ㅎㅎㅎ 치즈도 엄청 듬뿍 들어갔구요. 떡볶이는 밀떡이 더 맛있나 봐요?ㅎㅎㅎ 저는 늘 쌀떡볶이만 샀는데..다음에 밀떡으로 해먹어봐야겠네요. 쫀쫀한 행복이 가득한 한 주 되세요!
  14. 오 떡볶이가 너무 맛있어 보이는데요?ㅎㅎ
  15. 정말 먹고 싶네요~~
  16. 어후~ 저도 떡볶이 정말 좋아하는데요...
    호주 살 때 한국 음식점에서 돈까스 떡볶이를 판매한 적이 있어요.
    그 떄는 이게 뭔 괴식이야 하고 웃었었드랬죠ㅋㅋㅋ 전 떡볶이 좋아하니까 당연히 시켜먹었습니다 하하핳
    생각보다 맛있더라구요. 가끔 생각나는 맛.... 여기 찾아가서 먹고 싶네요 +_+
  17. 와~ 정말 먹고 싶어지는 떡볶이네요^^
    요즘은 국물떡볶이가 대세네요~
  18. 떡볶이에 빠진 돈가스라니.... ㅋㅋㅋ
  19. 우리나라 사람들 중 떡볶이 안 먹어본 사람은 한 명도 없지 않을까요? 아마 전국민 대부분이 떡볶이를 좋아할 거에요 ㅎㅎ 즉석떡볶이는 아직까지 한 번도 먹어보지 못했어요. 돈까스는 처음부터 섞이면 맛이 많이 떨어질 거 같아요. 떡은 밀떡이죠 ㅋㅋㅋ 저도 어렸을 적 밀떡으로 된 떡볶이 먹었어요 ㅎㅎ
    저기에서 정말 많이 드셨네요. 막둥이 동생분과 같이 갈 생각은 하지도 않고 빵빵해진 배를 부여쥐고 나오셨다니요^^
    • 덕분에 오타를 발견했네요. ㅎㅎ
      즉석떡볶이 한때 엄청 유행했는데... 아직 못드셔보셨군요.
      정말 맛있어요. ^^
  20. 정말 떡볶이는 언제 먹어도 아무리 먹어도 질리지 않는 국민간식입니다. ^^
    무침만두도 맛나 보이네요.
    항상 그렇듯이 침만 삼키고 갑니다. 꿀꺼억...ㅎ
    • 그곳에서 계시면서 떡볶이는 거의 드시질 못하시겠네요. ㅠㅠ
    • 아주 가끔 제가 직접 만들어 먹기도 하지만, 코리아 타운에 가면 떡볶이는 그나마 쉽게 먹을 수 있는 한국음식이예요. 하지만 이렇게 창조적인 떡볶이는 전혀 아니지요.^^
  21. 요즘 한국에서는 떡볶이에도 치츠를 넣는 게 대세인가 봐요.
    제가 한국 살때는 이런 떡볶이가 없어서 신기해 보여요. 그리고 맛있어 보이기도 하구요.
    저도 밀떡 떡볶이 좋아해요. 학교 앞 떡볶이집이나 길가 분식집에서 먹던 밀떡 떡볶이.
    먹고 싶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