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트코 커피] 네스카페 수프리모 스페셜 블렌드, 부드러운 아메리카노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7.02.17 09:41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집에서 커피를 타 먹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가장 간편하게 먹을 수 있으면서 맛과 풍미가 최고인 것은 역시 네스카페 수프리모가 아닌가 싶네요. 가끔 진하게 카누로 즐길 때도 있지만, 좀 더 부드러운 아메리카노 한잔을 하고 싶다면 역시 선택은!!!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커피는 에티오피아의 예가체프입니다. 친구가 커피 공부를 할 때 어깨너머로 이런저런 이야기를 좀 듣기도 했지만 그건 다 까먹었고, 예가체프를 핸드드립으로 한잔의 커피를 만들어주었을 때 맛은 지금도 기억합니다. 종종 핸드드립이 가능한 개인 커피숍에 갈 때면 괜히 아는척하면서 이걸 찾기도 하지요.

코스트코에 들러 네스카페(NESCAFE) 수프리모 스페셜 블렌드 - 브라질 제품으로 하나 샀습니다. 때마침 세일을 하고 있어 16,000원에 구입했네요. 500g의 중량을 가지며, 에티오피아산 Gold Bean과 브라질산 원두를 블렌딩한 제품이라고 설명되어 있습니다. 

원두 자체의 섬세함과 와인을 연상시키는 붉은 과일의 향이라고 되어 있는데, 아마 이 향의 핵심은 브라질이 아니라 에티오피아산 원두가 아닐까 싶네요. 부드러운 맛의 핵심은 브라질산 원두일 것 같고요.

커피의 본고장 에티오피아의 해발 1600미터의 고산지대에서 나는 황금빛 아라비카 원두 골드빈을 블랜딩했다고 설명되어 있습니다. 진하고 부드러운 맛과 향이라고 하는데, 맛을 보면 정말 그렇습니다. 

폴리페놀에 대해서 강조하고 있는데요. 1.1g 기준 33mg이 들어 있다고 합니다. 커피에 들어 있는 항산화 물질인 클로로겐산이 폴리페놀의 일종이라고 하네요. 활성산소를 억제하는 기능을 한다고 하니 꽤나 좋은 성분입니다. 이 클로로겐산(Chlorogenic acid)은 커피의 색에 관여하는 물질이기도 합니다. 콜레스테롤 억제 효과나 항암작용에도 기여한다는 정보가 있네요.

색감은 그리 진하지 않으면서 부드러운 느낌입니다. 한때 맥심 아라비카를 즐기기도 했었는데, 확실히 네스카페 수프리모가 더 나은 것 같습니다. 1회용으로 받아온 플라스틱 스푼 같은 건 늘 요긴하게 사용하는 편인데, 커피를 덜어내는 용도에도 하나 배치해두었네요.

커피 1 ~ 2 스푼 + 뜨거운 물 130ml 정도로 설명되어 있는데, 커피는 자기 입맛대로 타는 게 제일 좋지요. 제가 먹는 수준의 커피는 아마 설명된 정도에 거의 근접해있는 것 같습니다. 

컵을 먼저 뜨거운 물로 데워주는 센스는 기본입니다. ^^ 부드러운 아메리카노가 생각날 땐 어김없이 한 잔씩 타 먹곤 하네요. 집에서 먹으면 몇 개월은 갈 수 있는데, 영업장에서 사용하다 보니 한 달이면 끝나네요. 

커피의 3대 미각이 신맛, 단맛, 짠맛인데 그 어떤 맛에도 치중되어 있지 않고 적절히 블렌딩되어 있어 부드러운 맛을 즐길 수 있습니다. 아... 물론 커피 맛에 대해서 그리 잘 알지는 못합니다. ^^ 개인적으로 커피에 입문하는 분들께 어울리는 그런 제품인 것 같네요. 

따뜻한 커피 한잔이면 얼어 있는 몸도 마음도 녹아내리는 것 같습니다. 차 한 잔의 여유라는 말이 괜히 있는 게 아닌 것 같아요. 하루에 한 두잔 정도 마시고 있는데, 삶의 낙 중 하나가 된 것 같네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오늘 하루 정말 차 한잔의 여유를 느껴 보고 싶은데
    현실은 늘 그렇지가 않습니다 ㅎ
    • 현실은 늘 녹록치 않은 것 같아요.
      그래도 그 안에서 잠깐의 여유를 찾으려면 차한잔이 도움이 되는 것 같아요. ^^
  2. 1600미터 고산지대에서 나는 원두라는 점과 16000원이라는 가격은..
    무슨 관련이 있는건가? 싶은 생각이 스쳤어요.. 일부러 싱크를 맞춘듯한..느낌적인 느낌..^^
    카누보다 부드럽고 3가지 맛이 균형을 잘 이루고 있다는 하시니..
    커피 좋아하시는 아버님께 선물해드리고 싶네요~
    • 아.... 16000원은 세일했을때라, 정가는 2만원 정도 하는 것 같아요. ^^
      맛과 멋이 잘 어우러지는 그런 커피 같아요.... 개인적으로 정말 좋았습니다.
  3. 커피질이 날마다 향상되고 좋은 다양한 제품이 나오네요~~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4. 커피 한 잔 하고 싶어요~
    • 오늘 아침일찍 커피한잔 했네요.
      홀짝홀짝 마시는 걸 좋아하지만, 막상 하루에 두 잔도 마시기 힘든 것 같네요. ^^
  5. 커피 좋아하는데,
    나중에 코스트코 가면 하나 사와야겠습니다~ㅎㅎ
  6. 수프리모는 믹스 커피도 맛있더라고요 +_+ 커피 알갱이가 살아있어야 좋다고 얼핏 들어서 저도 한때 수프리모 커피를 엄청 마셨던 기억이 납니다. ㅎㅎ 코스트코에 있는 줄 몰랐는데 다음번엔 저도 사와야겠어요. ㅎㅎ
    • 이거 다 먹고, 한번 더 사고 싶었는데...
      동생이 이번엔 다른 거 맛보자고 해서 지금은 다른 거 마시고 있답니다. ㅎㅎ
  7. 커피는 잘 몰라서.. 드릴 말씀이 이것밖에 없네요.
    커피 색감이 아주 예쁩니다!ㅋㅋㅋ
  8. 수프리모 진짜 맛있죠ㅎㅎㅎ 부드러운 맛이 사진에서 엄청 느껴져요ㅎㅎㅎㅎㅎ 정말 맛있어보입니다ㅎㅎㅎ 나중에 한번 사봐야겠어요!
  9. 음~ 와플과 커피라~ 매력적인 궁합이네요. ^^
  10. 저두요!!! 에티오피아 예가체프 좋아해요!!!
    오 이런 게 통할 줄이야+.+
    저도 자기 전인데 커피가 아른 거리네요...ㅠㅠ
    • 옷~~ 예가체프 좋아하는 분 오랜만에 뵙네요.
      효나님!!! 자기 전에 커피는 좋지 않아요. ^^
  11. 앗 와플과 커피!! 정말로 환상의 조합이죠. 저도 카누보다는 네스카페를 더 많이 선호하는 편이에요 ㅎ
  12. 다양한 커피종류 자세한 설명에 많은 배움과
    참고가 되었어요
    여유로운 한잔의 커피 맛보고 싶어지네요
  13. 수프리모라 왠지 커피향이 더 좋을 듯 합니다. ^^
    와플과 커피의 조합이 어울리는데요. ㅎㅎ
    건강하고 행복한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피터준님!~ ^^
  14. peterjun님께서는 예가체프 좋아하시는군요! 예가체프 많이 들어봤어요. 네스카페 수프리모는 에티오피아산 커피와 브라질산 커피를 섞어서 만든 커피로군요. 신맛, 단맛, 짠맛이 적절히 조화를 이루는 커피라니 꽤 맛있겠어요. ㅎㅎ
    저도 아직 커피는 잘 모르겠어요. 그래서 커피는 아직까지도 기승전가격이네요. 커피는 나중에 한 번 공부를 해보고 싶어요 ^^;;
  15. 수프리모는 너무 연하던데요? ㅋㅋㅋ
    인생의 쓴맛을 알고 나니... 아메리카노의 쓴맛이 달달하더군요. ㅋㅋㅋ
    • 가끔 진한 커피가 당길 때도 있지만, 부드러운 게 생각날 때도 있지요... ㅎㅎ
      전 연한 것, 진한 것 모두 즐기네요.
  16. 앗~ 전 네스카페 마시고 그렇게 만족해본 적이 없었는데(아...태클 아니에요ㅠㅠ 아시죵?ㅎㅎ) 수프리모는 안 마셔봤는데 요고요고 웬지 맛있어 보여요~ 이건 코스트코에서 발견할 수 있을 것 같아요ㅎㅎ 코스트코 회원인데.....1년에 한 두번 간다는ㅋㅋㅋㅋ 3인 가족이라 대용량 사이즈에 눈이 잘 안가나봐요ㅎㅎㅎ 조만간 연례 행사 치루러 가봐야겠습니다. 은은한 향이 나는 오후 시간 보내시길요^^
    • 부드러워요. 맛도 향도 그래요...
      늘 진한 커피만 마시다가.. 이걸 맛보니...
      처음에 부드러운 커피를 선호했던 기억이 나더라구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