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 순면옥, 순두부 백반과 막국수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7.07.18 22:26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양양 맛집을 검색하게 되면 몇 곳이 나오게 되는데, 주로 순두부집 아니면 막국수집인 것 같습니다. 지난해에 두부 전문 마을에서 맛있게 먹은 김영애 할머니 순두부가(포스팅 보러가기) 생각이 많이 났지만, 해변에서 멀지 않은 곳으로 찾았습니다. 새로운 곳에서 맛보는 것도 재미있는 일이니까요. 그래서 선택한 곳이 양양 맛집 순면옥.

양양 맛집

더 인기 많은 맛집 몇 곳이 멀지 않은 곳에 있었지만, 순면옥을 선택한 데는 이유가 있습니다. 막국수야 완전 두부전문점이 아닌 이상 파는 곳이 많았고, 순두부가 백반 형식으로 나온다는 것 때문이었죠. 다른 블로거님들 사진을 보니 반찬이 이것저것 나와 먹을만해 보였습니다. 

주차공간에 차들이 이미 많길래 이곳이 상당한 맛집이구나~ 라는 생각을 하며 들어섰습니다. 손님이 많이 있었지만, 실제론 세 팀! 한 팀이 너무 단체여서... 그래서 차가 많았더군요. 

모두부(6,000원), 순두부백반(8,000원), 물막국수(7,000원) 이렇게 시켰습니다. 순두부 백반은 먹어봐야겠고, 날이 더우니 막국수도 먹어야겠고...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습니다. 주문받으시는 분이 통일하라고 살짝 강요했지만... 죄송하다고 하고 원하는 메뉴로 시켰네요. 

순면옥 메뉴판

순면옥

따로 시키면 오래 걸릴 수 있다 해서 넉넉하게 기다리고 있었는데, 순두부 백반, 물막국수, 반찬 모두 함께 나왔습니다. 찬은 다양하지만, 한편으론 심플하기도 했습니다. 전반적으로 맛은 준수한 편. 맛있다고 하기엔 조금 부족했네요.

순두부백반

반찬들

우선 순두부 한 숟가락 먼저 먹어봅니다. 작년에 먹었던 그 순두부와 맛에선 큰 차이가 나질 않네요. 딱 그 맛. 워낙 좋아하는 맛이라 정말 맛있게 맛봤네요. 다만, 이곳은 미국산 콩을 사용하는데, 작년에 먹었던 곳은 국산 콩을 사용한다는 것. 가격은 같다는 점. 이 부분에서 상당히 아쉬움이 남았습니다. 국산콩만 사용하면 단가가 안나온다는 건 알고 있지만... 진실을 알 수는 없지요. 맛있게 먹었으니 패스~

순두부

물막국수는 시원했지만, 원했던 얼음 동동은 아니어서 괜히 덜 시원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네요. 약간은 밍밍한 맛이라, 평소 강한 맛의 음식을 먹던 저로서는 아쉬울 수밖에 없었습니다. 강원도에 워낙 막국수 잘하는 곳이 많다 보니, 제 입에는 좀 맞지 않았네요. 홍천에 있는 생곡막국수가(포스팅 보러가기) 생각나는 타이밍이었네요.

물막국수

시원한 막국수

다 먹었는데 모두부가 나오지 않아 다시 말씀드리니... 주문이 들어가지 않은... ㅠㅠ 그래도 기다렸습니다. 기분 좋게 여행 왔으니 ^^ 사장님께서 죄송하다고 하시는데, 몇 분 더 기다리는 게 뭐 대수인가요... 

그렇게 우여곡절 끝에 나온 모두부. 두부를 워낙 좋아하는지라 배가 어느 정도 찼음에도 불구하고 정말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당연히 서울에서 먹던 막두부와는 차원이 다른 맛입니다. 너무 뻑뻑하지 않으면서 식감이 있고, 다른 찬 없이도 달달한 맛이 느껴져 간식 먹는 기분이 들었습니다. 한국식 빵을 먹는 느낌도 들었고요. 저보다 더 두부광인 친구는 오히려 늘 먹던 두부가 아니어서 그런지 저보다 못 먹더군요. 

모두부

시장이 반찬이라고... 그래도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하지만, 맛집이라고 추천하기엔 아쉬운 곳이긴 하네요. 다른 집에 비해 찬이 많이 나오니 알차게 먹기엔 좋습니다. 든든하게 드실 분들에게 괜찮은 듯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양양군 양양읍 포월리 71-23 | 순면옥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아..이런 곳은 다 국산콩일 거라고 생각했는데 아닌가봐요ㅜㅜ 조금 아쉬운 부분이 있었던 것 같아요. 그래도 해변가라면 드시고 주변 경치 둘러보면 즐거우셨을 것 같아요~ ^^
  2. 순두부 백반은 밥대신 순두부가 나오는 건가요?
    반찬이 다양하고 생선도 한마리 구워져나오긴 하는데, 순두부양이 살짝 적다는 느낌이 들어요.
    강원도 지역은 막국수 맛집도 많고, 스타일도 워낙 다양하다보니 자기 입맛에 맞는 맛집을 찾는게 제일 중요한 거 같아요.
    춘천만해도 막국수집이 몇 백군데가 있는데, 늘 가는데만 가요ㅎㅎㅎ
    • 아... 순두부백반에 밥이 나왔어요.
      원래 콩비지장과 함께 먹는 건데 친구는 그냥 순두부에 말아서 먹더라구요. ㅎㅎ
  3. 여기가 아니어도 냉면과 막국수가 땡기는군요.^^
  4. 바다도 보고, 맛있는 것도 먹으면 정말 좋겠어요.. 군침도네요.
  5. 이야 이것 참 시원해 보이는군요
  6. 양양에서도 호젓한 곳에 있는
    음식점 같은데 손님이 정말 많네요.

    미세 먼지 없는 날이 계속되네요.
    수요일을 잘 보내세요.
    • 식사시간이기도 했고, 단체 손님들이 있었네요. ^^
      요새 미세먼지가 별로 없었군요... 외출을 좀 많이 했었는데... ㅎㅎ
  7. 오홍~ 담백한 건강함과 개운함이 느껴지는 메뉴이네요. 미국산 콩이긴 하지만...전 북미에 있다보니 그게 그거 같아요ㅎㅎㅎ 쌀 등 잡곡 모두 미국산이니까요ㅎㅎ 찬이 많기는 하는데 특별하거나 정성이 들어가보이지는 않지만, 시키신 메인 메뉴는 모두 맛있어 보이네요^^ 담백한 것을 워낙 좋아하셔서 맛있게 드셨을 듯 합니다^^ 오늘도 개운한 하루 되세요^^
    • 나름 맛있게 먹긴 했어요.
      특별히 뛰어난 맛은 아니지만... 나쁘지는 않았네요.
      제 입이 뭐 대단한 입은 아닌지라. ㅋ
  8. 시장해서 가는곳은 웬만하면 다 맛집입니다 ㅎㅎ

    저도 두부 음식을 워낙 좋아하는지라 이런곳이 있다면
    묻지도,따지지도 않고 바로 들어갈것 같습니다
    • 강원도에는 막국수집이 정말 많지요.
      속초, 강릉 지역에는 순두부집도 많고요.
      두 가지를 다 먹을 수 있어서 좋았어요. ^^
  9. 손님이 많은걸 보니 맛집인증이 되는군요...ㅎㅎ
    저도 두부음식을 엄청 좋아라 하는데 인근에 갈 기회가 있다면 기억해둬야 겠습니다.
  10. 완전 맛나보입니다. 오늘 아침도 못먹었는데...배가 고파지네요..ㅠㅠ
    • ㅎㅎ 역시 먹거리 포스팅을 보는 건 괴로운 것 같아요....
      저도 늦은 시간에 보면 막 배가 고파지는 ㅠㅠ
  11. 강원도하면 순두부가 생각나죠. 아무 간 안한 하얀순두부 참 맛있더라고요. ^^
    • 서울에선 먹기 쉽지 않은 순두부죠.
      그래서, 강원도에 가면 꼭 먹게 되는 메뉴인 것 같아요. ^^
  12. 무언가 음식맛이 조금 부족했나 보네요ㅎㅠ
    저도 막국수 같은 건 조금 강한 맛을 좋아해서 여기 막국수는 제 입맛에 별로 안맞을 수도 있겠단 생각이 드네요ㅎ
    • 막국수가 참 건강한 맛이었어요.
      제 입맛에는 조금 부족했던...
      순두부는 맛있었어요. ^^
  13. 주문을 통일하라고...ㅋㅋ 메뉴가 많으니 다양하게 먹고 싶은 건 당연한 거 아닌가요ㅠㅠㅋㅋㅋ
    맛집으로서는 살짝 아쉽지만 손님이 아주 많네요.
    그래도 시원한 막국수 한 그릇 하고 싶습니닷.
    • 사실... 처음에 살짝 빈정상할뻔 했어요.
      오히려 제가 사과하며 여러 메뉴를 시키는 사태가.... ㅎㅎ
  14. 막국수에 얼음 동동 띄워져 있어야 더 시원하게 먹을 수 있을텐데
    그 점이 좀 아쉽네요~^^;
    그래도 모두부는 맛있었다고 하니 기억해두고 있어야겠습니다ㅎㅎ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15. 여행의 백미는 음식이죠.
    방문하신 식당 메뉴가 재료 본연의 맛을 살리는 곳 같네요.
  16. 강원도 순두부는 담백하니 맛이 있고 유명하죠..
    출장 갔다가 초당 순두부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새록새록 납니다
  17. 경포호수가에 있는 초당두부를 못 먹어봣어요. 강릉 어렵사리 갔었는데.. 양양도 유명한 순두부가 있군요
    • 속초에서 강릉쪽까지는 순두부 전문점이 많은 것 같아요.
      초당순두부 몇 번 먹어봤는데...그 일대는 맛은 다 비슷한 것 같더군요. ^^
  18. 배달시켜먹으면 엄청 비싼데 여긴 정말 맛있어보이네요ㅎㅎ
  19. 완전건강식이네요 이거먹으면건강해질거같아요~^^
  20. 순두부? 그냥 보기에는 아무맛 없어보이는데. 먹으면 다르겠죠.
    막국수랑 함께 먹으면 정말 여름 더위도 잊고 맛있을것 같습니다.
    • 마트에서 파는 순두부하고는 차원이 다르지요. 맛에 운치가 있습니다. ^^
      자극적인 음식 좋아하는 분들에게는 안 어울리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