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eterjun's story

맛있는 간식 베이크 치즈타르트 신세계 강남점에서 맛보다 본문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맛있는 간식 베이크 치즈타르트 신세계 강남점에서 맛보다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7.07.05 07:20

길게 늘어진 줄. 어딜 가던 사람들이 길게 늘어선 줄은 지나가던 이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합니다. 그리고, '뭐지?'라는 호기심을 유발하고, 아무런 정보도 없음에도 불구하고 때로는 매출까지 연결시켜주기도 하지요. 강남 신세계백화점에 갔다가 발견한 긴 줄. 베이크(BAKE)라는 작고 귀여운 치즈타르트인데, 대체 맛이 얼마나 좋길래 이리 긴 줄이? 라는 생각과 함께 일단 줄부터 서게 된 나.

<간식으로 좋은 맛있는 BAKE 치즈타르트>

베이크 박스

1개 2,800원, 6개(1박스) 16,000원에 판매하고 있었는데, 늘 주변에 입이 많은지라 박스로 구매했습니다. 어떤 브랜드인지 잠시 검색해보니 일본에서 시작된 치즈타르트 전문점이라고 합니다. BAKE는 2014년 2월에 신주쿠에 1호점을 냈고, 현재는 꽤 많은 곳에서 운영 중이라고 하네요. 한국에서 맛볼 수 있는 이 녀석은 훗카이도에서 반제품을 직송하여 매장에서 구워낸다고 합니다. 현지에서 먹는 것과 동일한 퀄리티를 낸다는 이 치즈타르트를 바쁜 손놀림으로 계속 구워내고 있는 장면이 눈에 보이니 더더욱 맛보고 싶어지는지도 모르겠습니다. 

노란 박스가 대단히 인상적이지는 않지만, 그럭저럭 깔끔하네요. 제품의 색감하고도 이어지는 느낌이고요.

강남신세계 간식

홈페이지 (https://cheesetart.com)에 가면 다양한 정보를 볼 수도 있는데, 한국에는 총 7군데의 매장이 들어서 있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국어 지원도 해놨네요. ^^

베이크 매장

박스 구성은 2개의 층으로 되어 있는데, 한 층에 3개씩 담은 갓 구운 치즈타르트. 그냥 먹어도 맛있고, 잠시 데워서 먹으면 더 부드럽게 먹을 수 있고, 차갑게 식혀 먹으면 치즈 아이스크림 같은 느낌으로 먹을 수 있습니다. 전 냉장고에서 차갑게 식혔네요. (안내문에는 냉동고 이용)

치즈타르트

노릇노릇한 색감에서부터 구미가 당겼는데, 먹어보니 대단히 특별한 맛은 아니었지만 꽤 괜찮았습니다. 간식으로 요새 타르트 선호하는 분들이 많은데, 가히 인기가 많을 만한 맛이라고 생각이 들었네요. 게다가 치즈타르트!! 씹는 식감과 치즈의 부드러운 식감이 공존하여 먹는 즐거움을 더해주고, 그 특유의 느끼한 맛이 꽤나 운치 있었습니다. 

베이크 치즈타르트

가족들과 먹으니 한 개씩 집으면 끝나는 양이라... 정말 맛만 봤네요. 먹다 만 느낌. ㅋ 이걸 사러 매장까지 일부러 찾아갈 일이야 없겠지만, 혹 지나가는 길에 얻어걸린다면 한번 더 사 먹어야겠습니다. ^^ 가족들에게도 OK사인을 받은 괜찮은 타르트였네요. (우유 / 밀가루 / 계란 사용. 알레르기 체크)

신고
2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