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치 좋은 양평 갤러리카페 수수, 멍때리기 좋은 곳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8.11.07 23:52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양평 양수리에 위치한 북한강뷰가 너무나도 멋진 갤러리카페 수수. 두물머리 놀러 가는 길에 들러도 좋고, 가볍게 힐링하러 이곳을 목표로 가는 것도 좋습니다. 풍경이 너무 좋고, 평화로운 느낌이라 멍때리면서 스트레스 풀기에도 정말 좋습니다. 

<경치 좋은 양평 갤러리카페 수수, 멍때리기 좋은 곳>

갤러리카페 수수

수수카페갤러리카페입니다. 문화공간이라고도 할 수 있는데, 종종 특정 작가의 작품을 전시하기도 합니다. 넉넉한 공간을 예쁘게 꾸며놓아 복잡한 마음을 정리하기에도 좋은 곳이지요. 한국전쟁 당시 야전병원으로 쓰였던 건물을 힐링카페로 바꿔 놓은 멋진 곳이기도 합니다. 

카페 수수 기본정보

- 주소 :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 북한강로 89번길 16 (양수리 506-19)

- 전화번호 : 031-773-8919

- 영업시간 : 10시 ~ 22시 (매일)

- 주차장 있음, 화장실 남/녀 구분

- 입장료 : 7,000원 (1인 1차 비용)

수수카페 전경

카페 수수 분위기 및 메뉴

가을 정취가 묻어나는 작은 정원 느낌의 카페 입구. 이곳을 들어가는 순간부터 힐링이 찾아오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괜스레 기분이 업되는 그런 느낌이죠.

가을 풍경

카페 수수 메뉴

입장료 7천 원을 내야 하지만, 1인당 차 한잔을 마실 수 있습니다. 커피 종류, 차 종류, 각종 에이드, 과일주스 등등 준비된 음료 아무거나 마실 수 있습니다. 이렇게 보면 커피 마시는 건 어쩐지 손해 같지만, 내가 좋아하는 음료를 마셔야지 돈 계산하면서 먹는 건 아닌 것 같아요. ^^

가을 꽃들

실내 곳곳에도 신경을 많이 썼는지, 소소하게 하나씩 구경하는 걸 좋아하는 분이라면 안에서도 한참을 보낼 수 있습니다. 음료 외에 케이크 등의 디저트는 별도로 구매해야 하고요. 

수수 카페 디저트

아직 낮에는 춥지 않기에 대부분 차를 들고 바깥에서 마십니다. 겨울이 되면 풀가동할 모닥불 장소도 눈에 들어오고, 어디에 앉아도 좋은 테이블도 많이 비치되어 있습니다. 

모닥불 화로

양평 갤러리카페 멋과 맛

따뜻한 아메리카노, 시원한 수수라떼, 올리브치아바타 빵을 주문했습니다. 수수라떼 맛이 참 궁금해서 이참에 먹어봤네요. 

커피와 디저트

아메리카노는 적당한 맛. 나쁘지 않았습니다. 수수라떼는 생각과는 좀 다른 느낌이었는데, 일반 카페라떼와 비슷한 느낌이 들었어요. 이 안에는 얼린 우유 한 덩이가 들어가 있는데, 재미있는 컨셉인 것 같더군요. 빵 역시 나쁘지 않은 맛이어서 모든 게 적당하다는 느낌이었네요. 

올리브치아바타, 수수라떼

북한강 풍경

수수카페의 최고 장점인 북한강 풍경들. 차 한잔 마시면서 즐길 수 있는 이 풍경들이 너무 좋았습니다. 가만히 앉아서 멍때리고 싶은 그런 따사로운 햇살과 운치 있는 가을 풍경에 쌓여 있는 스트레스가 녹아버리는 기분이었네요. 

무르익어가는 가을, 한강변

수수카페에서 바라본 북한강 풍경

두런두런 담소를 나누며 차 한 잔 하는 이 시간이 너무 좋았습니다. 역시 커피는 강, 바다, 호수를 끼고 마셔야 진짜 맛있다는 개인적인 취향!!! 이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다시 들르고 싶은 곳이네요. 다음에 들를 땐 작품 전시회도 있었으면~ 하는 바람도 가져봅니다. ^^

[참고 글]

- 양평 더그로브 카페, 예쁘고, 음료 맛있는 곳

- 양평 테라로사 핸드드립 커피, 호두크림치즈빵

- 두물머리 브런치카페 브라운스푼, 모짜렐라 파니니

- 양평 용문사 늦가을 풍경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양평군 양서면 양수리 506-19 | 수수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와 카페 너무 예뻐요!
    제가 가면 사진만 1시간은 찍을 것 같네요ㅎㅎ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3. 와.. 정말 운치있는 곳이네요!! 풍경이 커피 향까지 같이 살려줄 것 같아요 :)
  4. 누군가함께가면 좋을것같은곳이에요
  5. 와 카페가 아기자기 예뻐요~ 번아웃 됐을때 멍 때리며 회복하기 좋은 곳 같아요. 아.. 지금 바로 저기로 가고 싶네요ㅜㅜ
    • 누구나 힐링이 필요할 때가 있는 것 같아요.
      작은흐름님도 지금 필요하다면 나만의 힐링방법을 좀 써보시는 건 어떨지요? ^^
  6. 야전병원이었던 곳을 이렇게 카페로 바꿔놓다니 취지도 좋고 마음에 드네요.
    예전에 여기서 근무하셨던 분들이 와보시면 느낌이 정말 색다를 것 같아요.
    강을 바라보는 풍경이 너무나 멋집니다 :)
  7. 머물고싶은 공간이네요!!
    볼거리,먹거리 모든조건을갖춘 머물고싶은
    도시인것 같네요!!
  8. 1차라고 해서 주차빈가 했음당
  9. 와 정말 풍경이 좋네요 북한강 풍경이 바로 보인다니...
    겨울되면 조금 덜 추운 날에는 저기에 모닥불 피워놓고 차랑 디저트 먹으면 끝내주겠어요 ㅎㅎ
    빵도 그렇고 디저트도 그렇고 잘 나오는... 소개 해주신 그대로 '힐링' 카페인 것 같습니다.
    10월에 가면 딱 좋을 것 같아요. 밖에 앉아있기에도...
    • 10월에 제격이지요.
      요즘도 낮에는 날이 괜찮아서 나쁘지 않지만, 이제 기온이 또 떨어진다니... ㅎㅎ
      양평에 괜찮은 카페가 많은데, 요샌 자주 못가네요. ^^
  10. 분위기 좋습니다 .. 북한강과 함께 마시는 차 한잔의 여유 ..
    생각만으로도 근사한 나들이입니다 ...
    작품전시회 보면서 유유자적 여유 부리는 호사를 누기기에 딱이네요 .. ^^
  11. 카페라떼에 우유얼음덩어리는 이색적입니다.
    경치는 참 멋져요! 가격과 맛이 적당하다면야 손해는 안보신 것 같네요! ^_^
  12. 아 입장료가 있고 음료 한잔을 무료로 주는 그런 곳이로군요.
    마시고 싶은 걸 마셔야 하는 것이 정답이지만ㅋㅋ 확실히 아메리카노 먹으면 손해인 것 같은 기분이 들것 같네요ㅋㅋ
    겨울에 모닥불 장소에 불 피워지면 또 분위기가 아주 좋을 것 같아요!ㅋㅋ
    • 여러모로 힐링이 되는 그런 카페에요. ^^
      양평 쪽에는 이렇게 입장료를 받고, 음료는 제공하는 카페들이 제법 있더라고요. 다 가보고 싶은데, 너무 많이 생겨서... .ㅎㅎ
  13. 저런 경치좋은곳에 제 집이 있었으면... 하는 생각이 듭니다. ㅎㅎ
    그럼 정말 하루종일 멍때려도 눈치줄 사람없을텐데.. 주말엔 멍때리지마시고 즐거운날들 되시길 바랍니다. 히.....
  14. 호수도 있고 분위기있는 가을의 풍경을 보여주는 수국의 모습도 아름다워요.
    친구 아니 연인과 함께 가보면 더욱 좋을 그런 장소가 아닌가 생각됩니다,
    한국의 멋진 카페들이 참 많은것 같아 좋네요. 잠시 시간만 내면 금방 찾아 갈 수가 있는
    멋진 곳들이 보여서 좋습니다.
    • 한국은 뭔가 하나가 트렌드가 되면 엄청나게 핫해지는 것 같아요.
      요새 예쁜 카페들이 너무 많아서 다 가볼 수조차 없네요. ㅎㅎ
      이곳 경치도 좋고, 힐링되는 그런 카페였어요. 다음에 또 가게 될 것 같아요. ^^
  15. 경치도 좋고 담소를 나누며 멍때리기 정말 좋은곳인거 같아요.^^
  16. 경치도 좋고 담소를 나누며 멍때리기 정말 좋은곳인거 같아요.^^
  17. 정말 제목 그대로 멍떄리기 좋은곳인거같아요,, 멍때리는게 요즘 힐링이자 스트레스 해소법이라고 하던데 평일 열심히 일하고 이런곳 가서 멍떄리고 오고싶네요 ~
    • 가끔은 멍때리는 게 도움이 될 때가 있는 것 같아요.
      날씨 좋은 어느 날, 이곳에서 그래보고 싶네요. ^^
    • 2018.11.10 21:42
    비밀댓글입니다
  18. 양평카페 너무 예쁘네요. 가만히 멍 때리고 있어도 좋을 듯 해요. 가끔은 아무 생각 없이 앉아있는 것만으로도 힐링이 될 때가 있더라고요.
    공감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일요일 보내세요.
    • 네~ 맞아요.
      너무 복잡다양한 세상이기에 가끔은 멍때리는 게 확실히 도움이 되곤 해요. ^^
  19. 북한강 풍경 정말 좋죠.
    이 주변 카페들이 북한강 조망 때문에 다들 좋은것 같아요. 날씨 좋은 날 가면 진짜 천국이 따로 없는듯..
  20. 글로 남겨주시지 않았으면 야전병원이었다는걸 전혀 몰랐을 것 같아요.
    뭔가 기분이 묘한...
    궁금해지는 카페네요.
    • 전 그저 힐링이 되는 느낌을 좋아하는데...
      강을 바라보며 마냥 앉아 있는 게 행복했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