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색과 함께하는 가을 한강 산책, 원효대교 - 서강대교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7.10.25 23:30 일상이야기/일상 다반사

가을은 어느새 절정을 맞이하고 있고, 그 절정은 미처 우리가 제대로 음미하기도 전에 끝나버리곤 합니다. 잠깐의 피크 때 가을을 제대로 즐기지 못하면 아쉬움을 뒤로한 채 겨울을 맞이해야만 하지요. 그래서, 10월 말에는 그곳이 어디든 떠나는 것이 좋을지도 모르겠네요. 오늘 걷고 싶은 마음에 무턱대고 가까운 한강으로 갔습니다. 

<사색과 함께하는 가을 한강 산책, 원효대교 - 서강대교>

서울 여의도 한강

날이 맑기도 하고, 햇살이 따사로워 부는 바람이 그저 시원하게만 느껴집니다. 여의도가 가까운 분이라면 저처럼 한강 강변 산책을 즐기는 것도 좋겠더군요. 한강공원 나들이 가는 것도 좋겠고요. 한쪽에는 거대한 한강이 자리하고 있고, 안쪽에는 공원이 예쁘게 잘 조성되어 있어 가족나들이 가기에 정말 좋습니다. (주차 문제만 빼면요...;;)

원효대교

원효대교에서 시작하여 서강대교까지 걸어봤습니다. 대략 2km 정도밖에 되지 않는 짧은 길이라 날이 좋은 날 사색하며 천천히 산책하기에 정말 좋습니다. 곳곳에 앉을 곳이 많다 보니 가다가 잠시 앉아서 쉬기도 하고, 책이 있다면 독서를 하는 것도 좋은 것 같습니다. 걷는 동안 혼자서 사색하는 분들이 종종 눈에 띄어 반갑기도 했네요. ㅎㅎ

원효대교 기둥에 그려진 그림

원효대교 기둥 아래쪽에는 휘황찬란한 무늬들이 새겨져 있었는데, '아 ~ 굉장히 화려하네?'라는 생각만 했지 자세히 들여다보지는 않았습니다. 어떤 이미지인지 자세히 살펴볼걸~ 포스팅하다 보니 아쉬움이 남네요. 사실 내 안으로 깊숙하게 들어가 무의식적으로 사진을 찍으며 사색을 즐겼기에... 이런 걸 살펴볼 마음의 여유는 없었던 것 같습니다. 

한강공원

데이트코스 여의도 한강공원

평일 낮에 갔더니 사람이 많지 않아 한적해서 좋았습니다. 밤이 되면 조명이 켜지면서 아름답게 변신하는 이곳엔 낮에도 사람들이 각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고 있네요.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하면 더 좋은 이곳.

바닥 그림 놀이

바닥에는 어릴 적 추억을 되살릴 수 있는 각종 놀이 그림들이 그려져 있고...

사랑의 전구

사랑의 약속 그리고 63빌딩

계단에는 누군가의 소망이 담긴 전구들이 가지런히 나열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저 멀리 보이는 63빌딩. 

가을 하늘

가을 한강

가을 하늘이 참 매력적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가만히 앉아서 강을 바라보다가, 걸을 때면 자연스럽게 하늘을 올려다보게 되네요. 

가을 단풍, 한강공원

주말이면 북적댈 공원이 참 한산합니다. 알록달록 색으로 물든 나무들이 공원을 한층 운치 있게 만들어줍니다. 가족 나들이 나올 타이밍은 아니다 보니 대부분 커플, 친구들끼리 나온 경우가 많더군요. 저처럼 혼자 산책하는 사람도 많았고요. 

푸른 하늘, 운치있는 나무

가끔은 예쁜 색감으로 물든 나무를 만나게 되기도 합니다. 이번 주말 치악산 단풍 구경을 갈 예정인데, 알록달록 아름다운 단풍은 그곳이 훨씬 멋스럽겠지요?

한강 강변 풍경, 야시장 열리는 곳

맑은 하늘과 63빌딩

마포대교까지 가는 길에는 참 많은 것들이 있습니다. 천천히 하나씩 구경하다 보면 시간이 상당히 많이 걸립니다. 널찍한 공터도 중간중간 많이 있지요. 야시장이 열리는 날이면 이곳은 다양한 버스킹 무대로 활기찬 분위기가 조성됩니다. 그래서인지 친구들과 함께 바람 쐬러 온 학생들도 많더군요. 

마포대교 아래쪽

특별할 것 없는 마포대교. 생명의 다리라고도 불리지만, 참 많은 이들이 이 다리 위에서 자신의 생명을 강으로 던져버렸죠. 내 삶에 대해서 사색을 하면서 걸었던 터라... 무덤덤하게 지났습니다. 늘 느끼는 것이지만, 이렇게 날 좋은 날 다리 밑에서 쭉 이어진 다리를 바라보면 기분이 참 좋습니다. 

마포대교 지나서

멀리 보이는 마포대교

마포대교를 지나면 그 뒤로는 사람이 확 줄어듭니다. 대부분 원효대교와 마포대교 사이에 있기 때문이죠. 좀 더 한적한 느낌으로 천천히 걷습니다. 사람이 별로 없으니 눈에 띄는 건 대부분 커플입니다. 이런 풍경을 질투할 시기는 이미 지났지요. 무덤덤합니다. 어린 커플들 보면 그냥 귀엽다는 생각이 드는 정도~~~ 종종 공연이 펼쳐지는 물빛 무대도 보이고...

서강대교

서강대교 지나서

서강대교는 마포대교보다 좁네요. 위로 많이 다녀봤지만, 아래에서 올려다본 건 정말 오랜만입니다. 늘 산책할 때 마포대교에서 멈췄으니... 

거대한 수도꼭지 조형물

하늘이 맑아 정말 좋았네요. 가을에 산책하기 좋은 건 이 하늘 때문이 아닐까 싶어요. 바닷가를 거닐면 더 좋겠지만, 한강변을 산책하는 것도 그 못지 않게 운치 있습니다. 서강대교를 지나 마지막으로 거대한 수도꼭지를 찍어주고 한강 산책을 마무리합니다. 

하늘과 노란 낙엽

여의도공원을 관통하여 쭉 걸었더니 대략 15,000보 정도 걸었네요. 적당히 걸었습니다. 조금 답답했던 마음도 해소된 것 같고요. 역시 탁 트인 곳을 걷는 것만큼 좋은 게 없는 것 같네요. ^^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번에 한번 더 가봐야겠어요.ㅎㅎㅎ
  2. 구경 잘 하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3. 가끔은 머리도 식힐겸 걷는것도 아주 좋을것 같습니다^^
    덕분에 저도 가을 단풍과 산책 사진들을 보니 힐링하는 것 같습니다.

    • 전 산책하는 걸 정말 좋아하네요.
      가을에 걷는 걸 특히 좋아하는데... 어째 요샌 시간이 잘 나지 않네요. ㅠ
  4.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5. 점점 무르 익어 가는 가을날
    유유자적하게 한강변을 산책하난 것도 참 좋군요.

    오늘은 10.26 사태의 날인데 이젠 거의 잊혀진 듯 합니다.
    목요일을 편안하게 보내세요.
    • 10.26 제 기억에서도 거의 잊혀진 것 같네요. ㅠㅠ 말씀해주시지 않았음 몰랐을거에요.

      가을 산책 정말 좋지요~~
  6. 사색하면서 걷기 참 좋아보이네요. ^^
  7. 걷기 좋은 계절입니다
    서울에 산다면 정말 한번 걸어 보고 싶어집니다
    15,000보 적당히 운동되게 걸으셨네요^^
  8. 데이트하기 좋은장소이죠ㅠㅠ
  9. 와~ 15000보 엄청 걸으셨네요. 전 아마 담날 쓰러져서 못 일어났을 거에요.
    한강 사진 보니 좋습니다. ^^
    • 딱 적당한 것 같아요.
      물론 저녁에 좀 더 걸어서 이날 25,000보를 걸었지만.... 사색할 수 있어 좋았고, 좋은 풍경과 함께여서 더 좋았네요. ^^
  10. 우와! 추억의 놀이 그림 반갑네요! 서울도 잘 찾아보면 이렇게 아기자기 예쁜곳이 있었는데..늘 바삐 지나가느라 몰랐네요^^;
    • 한강공원에 가면 사실 이런 아기자기한 것들이 정말 많더라구요.
      이날은 이것저것 살펴보기 보다는 산책하고 싶어 강가를 걸으며 눈에 띈 것들만 찍었네요. ^^
  11. 멋지네요
    서울에 살면서도 한강에 잘안나가게되는데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12. 사진실력이 최고네요.
    멋진 풍경도 보았지만, 사진감각 열심히 보고 배우고 갑니다.
    너무 좋은 곳, 힐링하고 갑니다.
    • 칭찬 감사합니다 .^^
      잘 못찍지만.... 그래도 좀 더 잘 찍으려고 노력은 하고 있어요... (노력만... ㅠㅠ)
  13. 한적하고 깨끗한 한강대교를 걷는 것만으로도 운동이 되는 것 같아요.
    저도 가끔씩 가서 자전거도 타고 걸었던 곳이죠.
    머릿속이 맑아지는 기분입니다. ㅎㅎ
  14. 가을에 한강 걷는 기분 정말 좋지요!!ㅋㅋ
  15. 주말 나들이 가기 딱 좋겠어요!
    • 전 한강은 혼자 걷는 걸 선호하네요.
      사색하기에도 좋고요. ^^
      주말에 나들이 가기에 정말 좋지요. ㅎㅎ
  16. 가을 하늘. 멋있어요. 거기에 가을이 느껴지는 단풍과 나무들.
    멋진 강변 경치를 보면서 계속 걷다보면 몸도 마음도 다 건강해지겠네요. ^^*
    • 아무래도 그런 기분좋은 느낌이 들기는 하지요.
      그래서 자주 가고 싶은데... 잘 안되네요. ^^
  17. 만오천보!! 제대로 걸으셨네요^^ 운동도 되고 힐링도 되는 코스입니댱! 낮에도 이쁜데 밤에 보면 더더 이쁘겠어요. 버스킹 공연도 보구요^^ 해피 금욜되세요~ 여기는 할로윈 앞둔 주말이라 벌써 시끌법적하네요ㅎㅎㅎㅎ
    • 할로윈 준비하느라 애쓰실 듯 싶어요. ㅎㅎ
      저는 가을을 만끽하고 싶은데.... 쓸데없이 바빠요. ㅋ
  18. 원효대교는 원효대교 북단 빨리(...) 밖에 모르는데, 이렇게 풍경을 보니 참 잘 조성되어 있네요.
    6월에 반포 쪽으로 갔었는데, 한강에 또 가고 싶어지네요. 시원~하게요ㅎㅎ
    • 올해는 반포대교에서 서강대교까지 걸어봤네요. 내년에는 안가본 곳에도 가보고 싶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