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대방삼거리역 카페, 성대시장 커피베이 카야토스트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8.02.18 23:30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다른 지점에서 카야토스트를 맛보고 완전히 반한 제수씨 추천으로 신대방삼거리역 카페 커피베이에 온 가족이 방문했습니다. 성대시장 끄트머리에 위치해 있어 장승배기와 중간 정도 되는 위치라고 보면 되겠습니다. 명절 당일이어서 시장통도 한산했는데, 커피베이는 손님들로 꽉 차 있더군요.

<신대방삼거리역 카페, 성대시장 커피베이 카야토스트>

신대방삼거리역 카페 커피베이

조금 기다리니 자리가 나서 두 테이블로 나눠 앉았습니다. 손님이 꽉 차 있었지만 꽤 조용한 분위기였네요. 다행히 우리 가족은 민폐족이 아니라 조용히 앉아서 차 마시고, 대화하다 돌아왔습니다. 

커피베이 내부

커피베이 메뉴

다양한 메뉴를 시켰어요. 사진은 몇 장 찍지는 못했는데, 전 시원한 게 먹고 싶어서 그냥 아이스아메리카노로 주문했습니다. 신메뉴인 딸기뿅뿅프라노베를 여러 개 시켰고, 제수씨가 그토록 강조하던 카야토스트도 시켰습니다. 블루베리토스트도 하나 추가했고요.

커피베이 테이블

아이스 아메리카노

아이스아메리카노는 평범했습니다. 얼음 동동 띄운 커피는 솔직히 깊은 맛을 음미하기는 어렵지요. 목이 너무 타서 시원한 걸 시켰기에 별 생각 없이 마셨네요.

커피베이 음료들

딸기음료가 좀 기대되었는데, 애석하게도 퀄리티가 별로였습니다. 맛이 너무 떨어진다 싶어 사장님께 여쭤보니 딸기 상태가 좋지 않아서 임의 조치를 했다고 하시는데... 조금 황당했네요. 미리 말씀해주셨더라면 다른 음료를 마셨을 텐데 말이죠. 워낙 쿨한 가족들이라... 한 번 궁시렁대고 그냥 마셨습니다. 설날인데 인상 쓰면 복 달아나요~~ 

카야토스트

입이 닳도록 칭찬했던 카야토스트를 맛봤습니다. 카야잼과 치즈를 얹은 토스트인데 커피베이의 메인 메뉴 중 하나입니다. 먹을만 했지만, 특별하다는 느낌을 얻기는 조금 어려웠네요. 여러 번 맛본 적 있는 제수씨 말에 따르면 다른 지점에 비해선 조금 아쉽다고 하네요. 그래도 성대시장 커피베이에 다시 가게 되면 커피 + 카야토스트를 주문하게 될 것 같습니다. 어울리는 메뉴조합이에요.

블루베리 토스트

블루베리토스트는 막내가 먹고 싶어서 시켰는데, 대략 예상되는 딱 그맛입니다. ^^ 이 토스트는 울 집 하나뿐인 손녀딸인 제 조카에게 인기가 많았어요. 이제 이빨이 하나씩 나기 시작했는데, 블루베리토스트 한 조각 들고 정말 열심히 뜯어먹습니다. 얼마나 맛있길래... ^^ 

아기

이거 먹는 동안 온 가족이 한 아이만 바라보고 있었네요. ㅎㅎ 

올 설날 명절엔 큰제수씨가 음식을 다 해온다고 우겨서 집에선 갈비랑 식혜만 했습니다. 요리에 관심도 없고 하지도 않는 제수씨이기에 걱정이 좀 되었는데... 진수 성찬을 들고 오는 바람에 배 터지게 식사를 했습니다. 

설날 음식들

점심엔 떡국과 명절 음식을 먹고, 저녁엔 와인 한 잔과 연어, 그리고 명절과는 상관없는 다양한 먹거리들로 배를 채웠습니다. 평소 요리와 담을 쌓고 사는 스타일이기에 맛이 대단하지는 않았지만, 가족들 모두 너무 맛있게 먹었습니다. 그 정성에 감동했네요. ^^ 늘 한집에 대가족으로 살다가 떨어져 산지 1년. 그래서인지 가족들이 다 모인 이 시간 자체가 너무 행복하고 좋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동작구 상도동 250-7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맛있게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즐거운 한 주 되세요^^
  3. 이번주는 명절동안 먹었던 음식으로 늘어난 체중을 좀
    줄여야 할듯 합니다 ㅋ
    • 많이 먹었는데... 다행히도 체중은 그대로네요... ㅎㅎ
      날이 좀 풀리면 많이 걸어야겠어요. 올 겨울 춥다고 너무 움츠러들었네요. ㅠ
  4. 카야토스트라는게 있군요. 피터준님 덕분에 다양한 먹거리 아이템을 알게 됩니다. ^^
  5. 카야가 잼이었네요~~
    조금 아쉬우셨다니 더 맛난곳도 궁금한데요~~
    • 전 처음 맛봤기 때문에 맛있게 먹었어요.
      다른 곳 경험도 있는 제수씨에 의하면 조금 아쉬웠다고 하더군요. ^^
  6. 먹는게 즐거운 시간이네요
    더 맛있는거 드시길 바래요
  7. 제 아침도 토스트였는데 ㅎㅎ언제먹어도 맛나죠
    제수씨가 명절음식을 혼자 다 해오시고 고생하셨겠네요..더욱 맛있었을거같네요.
    가족들이 다 모여서 얘기하고 행복한 시간이였겠네요 ~~^^
    • 너무 무리한 게 아닌가 싶어.. 고맙기도 하고 미안하기도 했네요. ㅋ
      제가 결혼을 안하는 바람에....제수씨가 고생이에요. ㅎ
  8. 자주 먹지는 못하는데 토스트 좋아하는 음식이에요. ^^
    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늦었지만 peterjun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 토스트 집에서 해먹어도 맛있지요.
      요런 토스트는 카페에 가야 먹네요. ㅎㅎ
      담덕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9.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연휴 잘 보내셨나요? 다시 일상으로~
    시작 잘 하세요~
  10. 갑자기 등장한 조카의 모습이 참 귀엽습니다. ㅎㅎ
    입가에 묻은 잼이 토스트가 얼마나 맛있는지 말해주는듯 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꾹!
  11. 토스트 쉽지만 맛은 최고죠.^^
  12. 악ㅋㅋㅋㅋㅋㅋ 카야 토스트에 대한 귀여운 조카의 의견은 좀 다를 것 같은데요? ㅋㅋㅋㅋ 매우 맛나게 잘 먹고난 것 같아요! 귀요미~~
  13. 싱가폴에서먹은 카야토스트보다 속이 알차네요
    잘보구가용 ^^♡꾹
  14. 기본에 충실한 토스트네요~
    저도 가끔 집에서 저렇게 해먹습니다. 군침돕니다. ㅎㅎ 어디 가지도 못하는 밤인데 말이죠.
  15. 행복한 연휴 보내신 것 같아요! 음식들 사진들도 풍성해 보여서 좋네요!ㅋㅋ
    카야토스트 막 찾아다니면서 먹진 않았는데 매번 먹을때마다 맛있다고 생각했던 것 같아요.
    근데 딴 건 몰라도! 딸기 음료에 대한 사장님 태도는 많이 아쉽네요
    그걸 설에 인상쓰면 안좋다며 넘어가신 peterjun님 가족분들 멋지세요.
    정말 올해 복받으시겠어요!!!!
    • 아쉬운 점이 확실히 있었지만...
      저희 가족이 원래 좀 쿨한 편이라..ㅋ 그냥 넘어갔네요.
      명절이어서 그런지... 평소 일하는 분이 없어서 그런지... 암튼 그건 좀 아쉬웠네요. ㅎㅎ
  16. 그러네요~ 흩어져 산 줄 벌써 1년이 되었네요. 그래서 만나는 시간이 더 애틋하고 즐거우실 듯 하네요! 벌써 어른틈에 끼어서 음식을 나눠먹을만큼 컸네요ㅎㅎㅎ 너무 이뽀요^^ 행복한 한 주 보내시길요~
    • 세월은 참 빠르기도 한 것 같네요.
      갈길을 잃어버린 것 같아... 너무 힘든 시간들이 이어지고 있는데....
      이 악물고 살아내고 있네요. ㅎㅎ
  17. 많이 컸네요. 완전 귀여워요. 카야잼 맛나다고 하던데, 먹어보고 싶어요. ^^
    • 전 처음 먹어봤는데... 톡톡 튀는 느낌보다는 충분히 입에 익숙한 느낌이 들어 맛있게 먹었어요. ^^
  18. 여기토스트 진짜맛있어 보여요~~
    토스트 가끔 먹으면 참 맛있는데~~
  19. 카야토스트가 진짜 심플한데 은근 당기는 맛이었어요.
    딱 한 번 먹어봤는데 피터준님 글보니까 자꾸 생각나네요ㅋㅋㅋ
  20. 와 조카분 너무 귀엽네요^_^
    카야토스트는 먹어보지 못해서 다음에 기회가 되면 소개해주신 곳에 가서 맛 보고 싶네요-
  21. 애기입맛에 잘 맞았나봐요 ㅎㅎ
    열심히 먹은 흔적이 귀엽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