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포항보단 주문진항, 너무 비싼 오징어값 :: peterjun's story

대포항보단 주문진항, 너무 비싼 오징어값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8.08.10 22:56 여행 이야기/여행 관련 정보

강원도 항구 중 가장 많이 가본 곳은 대포항, 주문진항입니다. 아무래도 인기도, 규모라는 측면 때문이겠죠. 특히 속초 ~ 강릉 일대의 여행을 많이 즐겼던 터라 더 그런 것 같아요. 근데 최근엔 주문진항만 가게 됩니다. 이번에도 그랬고요. 뜨거운 햇살이 내리쬈지만, 시장 구경은 빠뜨릴 수 없었네요. 오징어 사려고 했는데 실패했습니다. 

<대포항보단 주문진항, 너무 비싼 오징어값>

주문진항에 정박중인 배

예전엔 대포항에서 왕새우튀김을 먹는 게 하나의 코스라고 할 정도로 꼭 들르곤 했어요. 근데 몇 년 전 신건물이 완공되고 난 이후 완전히 달라진 이곳의 모습에 많이 실망했지요. 가격도 많이 오른 것 같고, 예전의 구수한 정취는 온데간데없이 사라지고 없습니다. 항구에서 회 한 접시 먹는 기분이 안 들어요. 그래서 잘 안 가게 됩니다. 

회를 엄청 좋아하는 스타일이라면 아마 두 항구 말고, 작은 항을 찾아서 많이 다녔을지도 모르겠네요. 하지만, 제 수준에선 주문진항 정도가 최곱니다. ㅋ 오래전 부산여행 때 간 자갈치시장도 좋았고요. 재래시장 구경하는 거 정말 좋아하거든요.

주문진 어민수산시장 입구

어민수산시장 풍경

한쪽에 어민수산시장이라 해서 대단히 길지 않은 길에 각종 해산물을 파는 곳이 있습니다. 전에 갔을 땐 꽤 북적거리는 편이었는데, 역시나 너무 더워서 그런지 조금 썰렁했어요.

각종 해산물, 홍게, 문어, 해삼 등

덕분에 여유롭게 각종 해산물 구경을 하고 나왔네요.

주문신수산시장의 많은 사람들

새우, 생선 들

본격적인 항구시장은 날씨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수많은 사람들로 북적이고 있었네요. 좁은 시장길, 언제 어디서 튈지 모르는 물. 그 풍경은 언제 가도 동일합니다. 마음 같아선 문어 큰 걸로 한 마리 사서 먹고 싶다는 생각이 내내 들었네요. 홍게도 맛보고 싶었고요.

생선 손질하고 회뜨는 아주머니들

한쪽에선 주문 들어온 생선을 바쁘게 손질하고 있습니다. 이곳에서나 볼 수 있는 풍경 중 하나지요. 

주문진 건어물 상점

건어물 골목도 구경했습니다. 막둥이가 반건조오징어를 사고 싶어 했거든요. 하지만, 끝내 사지 못했는데, 바로 가격 때문입니다. 요새 오징어가 아니라 금징어라고도 많이 표현합니다. 많이 잡히지 않으니 그럴 수밖에요. 

마른오징어 비싸다

마리당 만 원 정도 하니 사준다 해도 막내가 끝끝내 거부하는 바람에 못 샀네요. 한 봉지 사려고 했더니 15만 원. ㅋ 예전에는 제일 만만한 게 마른오징어였는데, 이제는 큰맘 먹어야 먹을 수 있는 먹거리가 되었습니다. 

주문진항 입구와 푸른 하늘

꽤나 더웠지만, 그래도 눈요기 실컷 했던 주문진항이었네요. 안목해변 잠시 걸었던 것과 주문진항 산책 이외에 이번 강원도여행에서는 돌아다니질 않았네요. 당일치기여서 이 정도면 충분했지만요. ㅎㅎ

[참고 글]

- 주문진항 먹거리, 생태지리, 오징어순대

- 여름휴가 국내여행지 청정해수욕장 : 동해편

- 강문해변 바다횟집, 솟대다리 보며 회 한접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강릉시 주문진읍 |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요즘 오징어가 금징어이네요. 오징어 좋아하는데 비싼 가격에 망설이게 되네요.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3. 와~ 오징어가격이 완전 놀랬네요. 요즘 우리나라 근해에선 오징어가 안 잡히나 봅니다.
    물가가 요즘 넘 비싼데, 오징어는 더욱 못먹겠습니다. ^^;;
    • 요새 식당에서 쓰는 오징어는 죄다 수입산이죠... 옛날엔 워낙 많아서 그럴 일도 없었는데 말이죠. ㅠ
  4. 오징어 가격이 어마어마해졌네요.
    한봉지에 15만원이라니 입이 떡 벌어지네요.
  5. 이제 국내산 오징어는 쉽게 못사겠군요 ..
    이번에 강원도 갔을 때 대포항 안갔는데 ..
    말씀듣고 보니 안가길 잘한듯 합니다 .. ^^
    • 대포항 참 좋아했었는데....
      이제는 안가게 되네요.
      제작년에 알면서도 갔다가 더 실망했거든요. ㅠ
  6. 주말 잘 보내세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7. 정말 금징어인가 봐요~ 여기서는 작년과 거의 비슷하게 냉동 2마리에 13천 원 정도 하더라구요. 냉동이라 그런가..... 조개류 좋아해서 주문진시장 가보고 싶네요!! 한결 시원해진 오늘, 즐겁게 보내시길요^^
    • 금징어라니...
      예전엔 너무 쉽게 먹던 먹거리인데 말이죠. ㅠ
      더위가 언제쯤 누그러질지.... ㅠ
  8. 아~ 요즘 오징어가 너무 비싸죠.
    한동안 가격 안정이 안될거라고 하던데
    조금 걱정입니다. --
  9. 오징어 포획량이 많이 떨어졌다는데 그래서.. 금징어가 되었나요 ㅠㅠ
    가격이 엄청나네요...
    오징어가 달리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이전에는 저려미의 결정체였는데... ㅎㅎ
  10. 15만원이라니...... 후덜덜한데요? *_*...... 저는 그냥 쥐포나 먹어야 겠네요 ㅋㄷ
    • 그래서 쥐포에 눈독 들이다가 역시 비싸서 말았네요. ㅋ
      오래전 주문진항에서 쥐포 바가지 쓴 이후로는 안사게 되었어요. ㅎㅎ
  11. 15만원 대박 완전 금값이군요.
  12. 금오징어란 말이 실감나에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13. 여행도 다니시고 부럽네요.
    여행하기에 많이 덥지는 않으세요?
    • 이때 강원도여행은 외부 활동은 거의 하지 않았어요.
      아버지와 함께했는지라.... 그러기도 힘들었고요. ^^
  14. 오징어 값이 금값이로군요.
    막바지폭염이 계속되는군요.
    월요일을 멋지게 맞이하세요.
  15. 역시 항구도시라서 해산물이 많네요 ㅋ 금값이라니.. 오징어먹기도 힘들어지네요
  16. 오징어가 정말 금징어가 되었네요.
    멀리서나마 시장 구경하고 갑니다. 편안한 하루 보내세요.
  17. 부산 자갈치시장도 저렴한 편은 아닙니다 ㅜㅜ 예전에나 상품좋고, 저렴했지 지금은 그냥 ㅎㅎ 예전에 자갈치시장에서 쌩오징어 여러마리 구입해서 직접 말려서 맥주안주로 해먹은 기억이 나네요 ㅋㅋ
    • 요샌 어딜가도 완전 싼 곳은 없는 것 같아요.
      유명한 재래시장도 그런 것 같아요.
      정선5일장을 좋아해서 자주가는데... 비싼 것도 많고, 외제산도 많더라고요. ㅠ
  18. 오징어 넘넘 비싼거같아요 ㅠㅠ
    해산물 좋아하는데~~ 아쉽네요 ㅠ
  19. 십오만원이요???????
    오징어가 비싸도 그렇게까지 비싸군요ㅠㅠㅠㅠㅠㅠ
    가격 많이 올랐다는 얘기는 들었지만 항구 옆 수산시장에서 파는 오징어도 가격이 저렇게 비싸다니 정말 놀라게 되네요ㅠ
  20. 헛;;; 오징어 생각보다 완젼 비싸네요.
    손이 안나갈듯 ㅠ
  21. 아 전에 여기가서 홍게사서 집에 낑낑대며 들고온 기억이 나네요 ㅎㅎ
    요즘 오징어가 금값이라고 하더라구요!
    예전엔 4~5마리에 만원쯤 했던것 같은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