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서 맛본 꼬막정식, 대나무집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6.12.14 00:38 여행 이야기/제주도 이야기

제주에서 한 달 하고도 4일을 더 있었습니다. 급한 일들이 줄줄이 생겨 두 달 계약을 모두 채우지 못해 못내 아쉬운 마음을 안고 서울로 올라왔는데요. 힐링을 실컷 해서 좋았지만, 건강관리 한다며 먹거리 경험을 많이 하지 못한 건 한편으론 잘한 것이지만, 또 한편으론 아쉽기만 합니다. 그래도 몇 번의 외식은 할 수 있었는데, 그중 하나가 바로 꼬막정식이었습니다. 제주 특산물이 아니기에 대나무집에서 먹은 꼬막정식은 어쩐지 특별한 느낌이 드는 식사였네요.

제주시 노형동 대나무집

어둠이 깔린 밤에 지인 부부와 함께 이곳을 찾았습니다. 밤에는 어지간해선 움직이지 않는 지인이지만, 서울로 떠나기 전 마지막으로 함께 하는 식사라 차를 끌고 조금 이동했네요. 대나무집은 원래 오리를 전문으로 취급하는 식당이지만, 꼬막이나 굴정식으로 더 유명한 곳입니다. 제주시 노형동에 있어, 관광객보다는 현지에 살고 있는 분들이 더 많이 찾는 것 같습니다. 

대나무집 메뉴

메뉴를 보니 꽤 다양한 편이었는데, 주력으로 하고 있는 오리 요리를 먹는 테이블은 거의 없었습니다. 대부분 저희 일행과 비슷한 꼬막정식이나 굴정식, 대나무집정식을 먹는 것 같았습니다. 

한쪽에는 단체로 오신 분들이 있어 조금 시끌벅적하긴 했지만, 제가 앉은 쪽은 대부분 가족들과 온 분들로 차 있어 조촐하면서도 단란한 분위기였네요.

꼬막정식

한 상 차림이 나오는 만큼 다양한 반찬들이 기본으로 깔립니다. 무난하면서도 건강한 밥상 느낌의 찬들로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희안하게도 콩나물무침이 너무 맛있어서 가장 먼저 비워버렸네요.

양념 꼬막

코스 형식은 아니지만, 순차적으로 메뉴들이 나옵니다. 처음에 나온 것은 어릴 적부터 참 많이도 먹어본 양념꼬막입니다. 알맞게 데쳐 양념장을 하나하나 얹은 요녀석은 제가 정말 좋아하는 음식입니다. 어머니께서 가장 맛있게 해주신 음식이 동태탕과 꼬막이었는데, 어릴 적 추억을 떠오르게 하는 그런 음식이거든요. ^^

꼬막숙회

꼬막숙회도 나왔는데, 전 양념을 올린 것을 워낙 좋아하기에 요녀석들은 지인의 차지가 되었습니다. 물론 셋이서 함께 나눠 먹었지만, 확실히 선호도는 조금씩 달랐습니다. 맛이 기가 막히게 좋았지만, 한 개의 꼬막이 해감이 되지 않은 게 있어 참 아쉬운 상황이 연출되기도 했습니다. 

꼬막전

꼬막전은 특별한 맛은 아니지만, 전의 주재료가 꼬막이라는 것이 독특하고 맛도 좋은 편이었습니다. 계란을 엄청 좋아하는 저이기에 이 녀석도 완전 취향저격 음식이었네요. 지인 와이프도 꼬막전이 맛있었는지, 연신 이 녀석을 공략합니다. 

꼬막정식차림

꼬막정식 한상차림입니다. 블로그 때문에 사진을 많이 찍어야 한다는 말은 차마 못 하고, 눈치 보며 찍다 보니 좀 더 다양한 각도에서 사진을 찍지는 못했네요. 차라리 카메라를 들고 갔으면 그래도 맘 놓고 찍었을텐데... 조금은 아쉽습니다. 

돌솥밥

미역국

사이즈가 조금 큰 뚝배기에 콩나물 돌솥밥이 나옵니다. 조금씩 덜어서 양념장에 비벼 먹으면 되는데요. 그 자체로도 맛이 참 좋습니다. 양념장이 맛있어서 그런지 밥 한 그릇 뚝딱 비우는 것은 문제도 아니더군요. 

비빔밥

남아 있는 꼬막숙회를 함께 넣어 비벼 먹으니 꼬막비빔밥이 됩니다. 꼬막이 파묻힌 밥 한 숟가락 떠먹어보니 기가 막힌 맛입니다. 너무 많지도 않고, 적지도 않은 양이었고, 충분히 배가 부른 식사였습니다. 

꼬막비빔밥

저도 지인 부부도 무척이나 만족스러워했던 꼬막정식 메뉴였습니다. 대단한 맛집이라고 표현하기엔 부족할 수 있으나, 로컬맛집으로 한 번씩 외식하기에 좋은 그런 곳이었네요. 무엇보다 잠시 머무르는 저에겐 조금은 특별한 식사이기도 했고요. ^^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저도 최근에 꼬막 먹어봤는데 과연 제주의 꼬막 궁금합니다.^^
    • 제주에서 나는 꼬막은 아니에요. ^^
      제주에서 꼬막을 먹는다는 것 자체가 좀 신기했어요. ㅎㅎ
  2. 우와 꼬막이다.
    꼬막아, 너 본지 정말 오래 되었구나...ㅋㅋ
    이제 꼬막 맛이 어땠는지 기억도 안나기에, 꼬막정식을 드신 피터준님이 정말 부럽네용.^^
    • 맛나게 먹었는데, 얼마 전 서울에서 먹은 꼬막은 정말 맛이 없었어요. ㅎㅎ
      옛날 어머니 손맛이 생각나게 되는 그런 꼬막이었네요.. 제주에서 꼬막을 보니 어쩐지 반갑더라구요. ^^
  3. 꼬막도 좋지만 다른 반찬도 비주얼이 장난이 아니네요.
    돌솥밥은 많이 먹어 봤어도
    콩나물 돌솥밥은 처음 보는 군요.
    제주에 가면 꼭 시식해야 하겠습니다.

    날이 점점 추워집니다.
    수요일을 잘 보내세요.
    • 콩나물밥 참 좋아하는데, 꼬막넣어서 함께 비벼먹으니 맛이 기가막히더라구요. ^^
      Pennpenn님도 항상 건강하세요. ^^
  4. 푸짐한 꼬막정식이네요^^
    한상 받고 싶습니다 ㅠ
  5. 꼬막전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그 맛이 궁금해집니다
    꼬막 비빔밥도 맛나겠습니다^^
    • 전 양념꼬막이 참 맛있었어요.
      옛날 생각을 나게 해준 맛이라 그랬나봐요. ^^
      꼬막전도 괜찮았고, 비빔밥으로 마무리할 때 기분 좋게 먹었네요.
  6. 꼬막은 제가 정말 좋아하는 반찬인데요.
    시댁가면 어머님께서 종종 해주셔서 거기서 먹곤 하는데.
    꼬막정식 메뉴가 있다니... 꼬막 무침에 숙회에 전에. 밥까지..
    모두 꼬막 천지라서 넘 좋네요. +_+
  7. 꼬막정식 먹음직스러워 보이네요!
  8. 꼬막을 제주에서 먹으면 왠지 더 맛있을거 같군요^^
    다른 반찬도 다 맛있어 보입니다~
    • 어쩐지 더 반가운 느낌이었어요.
      조금 의외라는 생각도 들었고요. ㅎㅎ
      제주에 워낙 많은 해물들이 있으니... ^^
    • SISO
    • 2016.12.14 15:20 신고
    안녕하세요! 쏠쏠한 소셜 퍼포먼스마켓 시소(SISO) 입니다.

    3초만에 스타벅스 아메리카노를 얻을수 있는 기회입니다~

    현재 SISO에 소셜 로그인만 해도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커피를 증정해드리고 있습니다!!

    SISO에 회원가입해스타벅스 커피도 받고 여러가지 프로젝트도 업로드해 수익을 챙겨가세요!!
    http://si-so.co.kr/event/InfluencerEvent.html?utm_source=tistory&utm_campaign=siso_service&utm_medium=comment&utm_content=sisolauchingEvent

    여기서 자세한 정보 확인하실수 있습니다!!

    문의 최 석민 매니저TEL : 070-4489-4755
  9. 전부다 영양 만점인 식단이군요~ 특히 꼬막전이 맛있어보여요
    • 꼬막전 맛있었어요.
      계란옷이 잘 입혀져서 더 좋았네요. ^^
      꼬막을 잘 못드시는 분이라도 드실 수 있는!!
  10. 저도 다음주에 부산을 놀러가서 꼬막정식집이 있다길래 관심있게 보고 있었는데.. 피터준님이 제주도에서 드신 꼬막정식 포스팅을 보니 급 구미가 당기네요. ㅎㅎ 가격에 비해 양이 조금 적어보이긴 한데.. 그래도 어릴적 어머니가 반찬으로 올려주셨던 비주얼이랑 똑같아서 그런지 정감가고 맛있어보여요. 무엇보다 제가 좋아하는 치즈옥수수구이가 있어서 더 마음에 듭니다. ㅎㅎ 꼬막전은 맛있나요? 먹어보질 못해서 신기하네요. ㅎㅎ
    • 꼬막전 맛있었네요.
      꼬막의 맛을 제대로 즐기려면 꼬막전은 조금 거리감이 있을수도... ^^
      어릴적 추억들이 새록새록 떠오른 식사 시간이었네요.
      다 먹고 나올 때 배 엄청 불렀어요... 양이 좀 적어 보이긴 한데, 배가 부르니 아쉽지는 않더라구요. ㅎㅎ
  11. 아, 저 정말 꼬막 좋아하는데ㅎ 특히 양념꼬막!

    이 포스팅 보니까 꼬막이 갑자기 엄청 먹고 싶어졌네요ㅠ
    북경에 한국식당이 많기는 한데.. 꼬막을 제대로 맛있게 하는 집은 아직 못찾았거든요ㅠ
  12. 오와~~ 해산물 중 조개류를 제일 좋아하고 조개류 중에서 꼬막을 제일 좋아하는데 말이지요. 저희 어머니도 양념 꼬막을 무척 잘 하시고 자주 해주셔서 가끔 무척 그립습니다. 꼬막을 다양하게 먹으니, 더 부럽네요ㅠ 눈으로 맛있게 먹고 갑니다ㅎㅎㅎ지난 추억 이렇게 꺼내 되새기니, 그 날의 하루하루가 더 소중하게 느껴지네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시길요!
    • 꼬막 저도 엄청 좋아해요... 양념꼬막.. ^^
      서해도 아니고, 제주에서 먹으니.. 어쩐지 독특한 느낌이라는 생각을 했었네요.
  13. 양념꼬막 너무 맛있어보여요. 친정엄마가 양념꼬막을 너무 잘하셨는데..... 친정엄마의 음식이 그리워지네요.
    • 우리 부모님세대에서는 양념꼬막이 별미였던 것 같아요.
      다들 그런 추억들이 있는 걸 보면요. ^^
      동생한테... 한번 만들어달라고 할까봐요. ㅋ
  14. 정말 예술이네요...
    다 제가 좋아하는 음식들
    꼬막전 정말 침 넘어가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