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월의 명물 몽상드애월, 힐링여행코스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6.10.29 08:00 여행 이야기/제주도 이야기

파란 빛깔의 바다가 너무나도 예쁘게 펼쳐져 있는 애월바다. 그런 멋진 풍경 때문에 잘 차려놓은 카페가 유난히 많은 곳이 바로 애월이기도 합니다. 그중에서도 가장 유명한 곳은 드라마에도 나온 봄날 카페와 지드래곤(G-dragon)이 소유자로 알려진 일명 지디카페인 몽상드애월이 되겠습니다. 두 카페는 바로 붙어 있어 한 번에 두 곳 모두 살펴볼 수 있기도 합니다. 멋지게 펼쳐진 바닷가에 위치해 있어 커피 한잔과 함께 여유를 만끽하기에 더없이 좋은 곳입니다. 


몽상드애월 카페



몽상드애월의 전체 모습입니다. 카페의 외관 디자인이 상당히 멋스럽게 되어 있어 인기가 정말 많습니다. 다양한 사람들이 이곳을 찾곤 하는데요. 어린 커플에서부터, 어르신들까지 지디를 모르는 이라고 해도, 바다 옆에 있는 이 카페를 그냥 지나칠 수는 없는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중국 관광객들이 엄청 찾는 걸 보니 지디의 인기를 제가 대신 실감해보는 느낌이더군요.


지디카페


G-dragon cafe


하늘을 그대로 담고 있는 건물의 외형에 모두들 반합니다. 인증샷을 찍지 않는 이는 저뿐이더군요. 유리에 반사되는 푸른 하늘과 햇빛이 마음속까지 들어와 서늘한 가을바람에 따스함을 더해주니 천국이 따로 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이날 정말 오랜 시간 애월앞 바다를 바라보며 이곳 지디카페에 있었네요.



건물 옆으로 이어진 외곽은 빈티지한 느낌이지만, 엄청난 운치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이또한 파란 하늘과 참 잘 어울리는 모습이라 생각이 들었는데요. 녹이 슨 저 계단을 올라가면 더 좋겠지만, 막혀 있어 올라가지는 못했습니다. 


실내모습


케잌


실내 모습이나 메뉴 자체가 아주 특별하다는 생각이 들지는 않았는데, 꽤 어두운 컨셉으로 되어 있어 그런 게 아닌가 싶었습니다. 안과 밖을 여러차례 드나들었는데, 사람이 많아서 쉽게 자리가 나지는 않았습니다. 한참 시간이 흘러 커피를 다 마신 후에 자리가 났는데, 그래도 그냥 가기엔 서운해 아무것도 없이 잠시 앉아 있기는 했습니다. ^^ 


커피


애월바다


아이스아메리카노 한잔 받아들고 밖으로 나와 앉아서 한참을 쉬었습니다. 잠깐 동안은 사람 구경도 했지만, 뭐니뭐니해도 아름다운 경치와 함께 힐링하는 것이 최고입니다. 날씨가 너무 좋고, 평화로움에 도저히 자리를 뜰 수가 없었습니다. 바다에 가까이 가면 그 선명한 푸르름이 심장을 공격하지만, 이렇게 앉아서 바라보니 하늘이 더 나를 설레게 합니다. 



커피 가격은 꽤 비싼 편이었는데요. 제가 마신 아이스아메리카노는 5,500원이었습니다. 살짝 궁시렁댔지만, 이 아름다운 경치와 힐링을 생각하니 굳이 마음 상할 필요는 없겠더라구요. ^^ 봄날 카페는 커피를 사야 들어갈 수 있지만, 지디카페는 그냥 둘러보고 구경만 해도 괜찮습니다. (그렇다고 이곳에서 차를 마시지 말라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ㅠㅜ)


애월앞바다


왼쪽편을 돌아보니 반짝이는 바다와 뭉게구름들이 많은 사람들을 쓰다듬어 주고 있군요. 상당히 오랫동안 이런 풍경을 즐겼는데, 너나 할 것 없이 표정이 밝고, 행복해 보입니다. 이런 환경에서 인상쓸 사람이 얼마나 있을까 싶네요. 그 웃음들에서도 힐링을 찾아봅니다. 


사색, 고독, 하늘


오른편에도 앉아 쉴 수 있는 공간이 있는데, 남자 한 분이 저와 마찬가지로 바다를 바라보며 쉬고 있습니다. 저보다 더 큰 엄청난 카메라를 매고 여기저기 사진 찍는 모습도 참 인상적이었는데, 나중에 보니 짝이 있는 분이더군요. 동질감을 한참 느끼다 말았네요. ^^ 사실 저기 앉아서 바다를 바라보면 너무 괜찮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기어이 저도 같은 자리에 앉아 한참을 즐겼네요. 사색하기 딱 좋은 자리였습니다. 


펜션


몽상드애월 뒤편 모습입니다. 예쁜 집들이 지어지고 있네요. 아무래도 애월의 인기가 치솟고 있다 보니 다양한 시설들이 계속 들어서나 봅니다. 이렇게 유명한 카페가 아니어도 곳곳에 아기자기하면서도 특색있는 카페들이 많습니다. 


미술작품


다시 실내로 들어가 봅니다. 꽤 오랫동안 자리가 나지 않다가 한번 나기 시작하니 빈자리가 꽤 많이 생깁니다. 물론 금방 차기 때문에 이 타이밍을 놓치면 앉기가 어렵습니다. 밖에서 거의 두 시간을 산책하고, 사색하며 힐링을 했던 터라 커피는 이미 동이 났습니다. 잠시만 실내에서 쉬고 싶다는 생각이었는데, 둘러보다 보니 이렇게 알 수 없지만, 뭔가 지디스러운(?) 작품들이 한쪽 벽면을 장식하고 있습니다. 


몽상드애월


실내에서 바깥 풍경을 바라보는 것도 가히 예술적이라 할 수 있는데, 한편으론 재미있기도 합니다. 통유리로 된 건물이지만, 밖에선 안이 잘 안 보이고, 안에선 밖에 잘 보이는 구조라... 바깥사람들을 보는 게 때론 웃기기도 하더군요. 밖에서 인증샷을 찍는 분들이 정말 많은데, 안이 잘 안 보이기 때문에 스스럼없이 포즈잡고, 자신들끼리 노는 모습이 안에서 볼 땐 참 재미있는 풍경이 됩니다. 그 사실을 알면 조금은 민망한 기분이 들 텐데 말이죠. ^^


어느새 애월의 명물이 되어버린 몽상드애월 카페. 원치 않아도 힐링을 할 수밖에 없는 아주 멋진 곳인 것 같네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애월읍 애월리 2546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아메리카노라는 메뉴는 여기는 없는것 같아요. ^^ 암튼 오늘도 즐거운 포스팅을 보여 주셨네요. 사는 모습이 보입니다. 건강하세요
    • 건강을 찾기 위해 애쓰고 있는데, 쉽지는 않은 것 같아요.
      왜 건강을 잃으면 다 잃는다고 하는지 몸소 겪고 있네요. ㅎㅎ
    • 어디가 많이 아픈가요? ㅠㅠ 저도 생각나면 기도 할께요. 힘내요.
  2. 유리가 이색적이네요. 바다도 볼 수 있고. 제주도 가면 커피 한 잔 마시러 가 보아야겠어요.
    • 핫한 공간이 되기도 했지만, 실제로 경치가 좋아서 여러 모로 괜찮은 카페인 것 같아요.
      아직까진 이곳이 제일 맘에 드네요. ^^
  3. 저 오랜만에 왔습니다!ㅎㅎ 먹고사느라 여러가지로 바쁘네요^^;;
    저는 내일부터 바디프로필 도전기 16주를 연재하려고해요!ㅎㅎㅎ
    한주 잘 마무리 하시기 바랍니다!
    • 와... 16주 연재!!!
      멋진 도전입니다.
      좋은 자료도 될 것 같고요.
      저도 이래저래 바쁘게 보내고는 있답니다. ^^
  4. 바다도 보고 정말 좋네요.^^
    저도 이런곳 정말 좋아합니다.^^
    • 나름 복받은 시간이라고 생각하고... 남은 시간동안 열심히 즐겨야겠어요.
      생각보다 빨리 서울로 복귀할지도 모르겠거든요. ㅎㅎ
  5. 저도 이 근처 지난적 있는데..여기는 못본 곳인데요? 제주도 다시 가고 싶네요!
    • 아주 핫한 곳이랍니다.
      애월앞바다가 정말 예쁘기도 하지만, 몽상드애월 때문에 가는 분들도 많더라구요.
      ^^
    • 2016.10.31 03:29
    비밀댓글입니다
    • ㅎㅎㅎㅎ 뭘 또 이렇게 절 웃게 만드는 댓글을 달아놓으셨데요... ㅋ
      카페에서 보다가 웃음이...
  6. 무언가 폐허 같은 모습과 바다가 참 묘하게 잘 어우러진 풍경이네요. 애월쪽 바다 참 멋지고 좋죠. 멋진 풍광 진짜 많은 해변이에요. 저는 제주도 동쪽 바다보다 서쪽 바다가 더 좋더라구요 ㅎㅎ
    • 저도 서쪽바다를 약간 편애하는 편이에요.
      여기 있는 지인은 동쪽바다를 더 좋아해서... 함께 움직일 땐 동쪽으로 가곤 한답니다. ^^
  7. 우와, 진짜 아름다운 곳 같네요ㅎ
    나중에 제주도에 다시 가 볼 기회가 생기면 꼭 가봐야 겠다는 생각이 듭니다ㅎ
    • 가기 전에는 이 카페가 엄청나게 인기가 많은 줄 몰랐어요. 애월 바다도 볼겸 갔는데... 정말 멋지더군요. ^^
  8. 바다 근처에 있는 곳이라니... 너무 이쁠것같아요 다음엔 꼭 가봐야 할듯~~
  9. 시원한 바다의 모습도 볼 수 있고 너무 좋네요~
    잘 보고 갑니다^^
  10. 보기만해도 힐링되네요^^
  11. 우와... 저런 멋진곳이 지디의 소유였다니 새롭네요! ㅎ ㅎ
    • 경치가 정말 좋은데, 지디 소유의 카페까지 있으니 사람들이 더 많이 몰리는 것 같아요. ^^
  12. 저도 여기 가고싶었는데, 어쩌다보니 못가게 되서 좀 아쉬었거든요.
    그래도 pterjun님 덕분에 이렇게나마 간접경험을 할 수 있어서 조금 위안이 됩니다..
    -
    그러나 포스팅과 멋진 사진을 보니..
    역시나 그때 가지 못한 일이 아쉽게 느껴지네요^^;;;

    • 애월 바다가 너무 예뻐서...
      오늘은 곽지과물해변을 다녀왔어요.
      애월 바로 밑에라 건너뛸까 하다가... 도저히 궁금해서 안되겠더라구요. ^^
      역시나 너무 좋았는데... 하필 바람이 너무 불어서 그리 오래 있지는 못했네요.
  13. 우와 멋지긴하네요~
  14. 우와 사람이 정말 많네요
    이 멋진 바다를 볼 수 있다니
    언젠가 여유가 생긴다면
    제주도 4박5일 여행을 ㅋㅋㅋ
    • 사실 두달 일정으로 와서 그런지... 초반에 게으름을 좀 피웠어요.
      어차피 건강이 중요하다 생각해서, 돌아다니는 건 그리 열심히 하지 않았는데...
      한달이 다 되어가니 이제 너무 돌아다니고 싶어지는... ^^
  15. 날씨 좋은 날 다녀오셨군요.^^ 제가 갔을 때는 흐렸지만~ 그래도 좋았던 기억이...ㅎㅎ
    • 기현
    • 2017.01.01 21:33 신고
    그옆은 맨드롱또똣 카페
    인파가 장난아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