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두닦는 대통령 링컨, 리더의 마음가짐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7.05.25 13:33 하고싶은 이야기들/사람이야기

가장 위대한 대통령 중 한 명으로 손꼽히는 링컨. 그는 스스로를 높이지 않고, 좀 더 나은 세상을 위해 열심을 다했습니다. 리더가 가져야 할 자질에는 여러 가지가 있지만, 이 시대의 리더에게 부족한 것들을 오래전 대통령이었던 그를 통해 배워야 하지는 않나 생각을 해봅니다. 

개인적으로 정치적 성향을 딱히 가지고 있지는 않습니다. 그와는 무관하게 이제 우리나라의 최고 리더가 된 문재인 대통령의 행보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좀 더 나은 세상을 위해 노력해주길 간절히 바라고 있네요. 한편으론 걱정이 되기도 하는 것은, 지금의 인기몰이가 훗날 발목을 잡지는 않을까~ 라는 것이기도 합니다.  

링컨의 일화 중 구두 닦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시골 출신이라 품격에 대해서 이런저런 말들이 많았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는 자신의 구두를 직접 닦았지요. 당연히 아랫사람들의 만류가 있었지만 말이죠. 세상에 천한 일이란 없다고 이야기한 링컨. 

"일부 국민들을 오랜 세월 속이는 것도 가능하며, 전 국민을 잠시 속이는 것도 가능하긴 하지만, 전 국민을 영원히 속일 수는 없다."

라고 이야기했습니다. 강직하면서도 모든 걸 아우를 줄 아는 리더. 스스로 낮출 줄 알고, 모두가 행복하기를 꿈꿨던 리더. 그가 바로 링컨입니다. 

커피 한 잔도 스스로 타 먹을 수 있는 대통령. 지금의 우리 대통령이 그런 모습을 보이고 있어, 어쩐지 기대를 해보게 됩니다. 지금보다 조금은 더 나은 세상을 위해, 서로 싸우기보다는 화합하는 정치판이 되길 바래봅니다. (개인적으로 정치판 자체에 대한 불신으로 가득.. ㅠㅠ)

"타인의 단점을 찾으려고 한다면, 분명히 찾을 것이다."

이 역시 링컨 대통령이 말했습니다. 단점보다는 장점을 먼저 볼 수 있는 사람이 되기를... 나 자신에게 먼저 말해봅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좋은 글을 소개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사실 링컨에 대해 관심이 없어서,, 몰랐었는데,,
    이번 계기로 조금 더 알게 되었네요~^^
  2. 완벽한 사람을 찾으려는 심리가 사람들에게 있어, 이런 기대 심리를 문재인 대통령과 각 처 주요 리더들이 얼마나 부응할지는 잘 모르겠지만, 문재인 대통령이 내세운 평등한 기회와 공정한 과정이라는 정치 철학과 신조를 꾸준히 지켜간다면, 정의로운 사회가 되는데 한걸음 더 가까이 갈 것 같다는 희망이 느껴지네요. 차가운 이성과 따스한 감성이 공존한 대통령이라 저도 넘 좋네요! 워싱턴 링컨 기념관 다녀왔는데 인파가 정말 많아서 꼼꼼하게 못 본게 아쉽더라구요. 링컨 대통령처럼 한국에서도 후세에 인정받는 리더가 많이 나왔으면 좋겠네요^^ 오늘도 파이팅!입니다^^
    • 저도 그런 생각을 해봤어요.
      오랫동안 기억될 멋진 대통령.
      지금 대통령도 그 다음 대통령도 잘 하길 응원하려고요. ㅎㅎ
  3. 구두하니까. 누군가의 낡은 구두가 생각나네요.
    리더의 중요성을 새삼 느끼는 요즘입니다.
    • 좋은 리더라고 모든 걸 바꿀 순 없겠지만, 많은 변화를 꾀할 순 있겠지요.
      우리나라의 좋은 리더에 대한 기대감을 늘 가지고 있네요. ㅎㅎ
  4. 링컨의 위대함을 잘 보여주군요.
    단점을 찾기 보다는 장점만을 보도록 노룍하겠숩니다.

    공기는 엄청 맑은 데 자외선이 강하다고 합니다.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 우리나라에도 그런 멋진 리더가 나오길 희망해보네요.
      이왕이면 지금 대통령이 잘 해주신다면 더 좋겠고요. ^^
  5. 지금 이전 대통령과 너무 비교되는 행보를 보여 주목받고
    있습니다
    어쩌면 당연한 일인것을..
    이전이 너무 혼이 비정상이어서...
  6. 링컨 어릴때부너 항상 위인전에서 빼놓지 않고 보았던 인물인데 지금의 현실이 넘 아쉽네요.
    • 항상 희망의 끈을 놓치는 않고 있네요.
      링컨처럼 위대한 대통령이 이 시대에도 나올지는 모르겠지만, 그래도 좀 더 나은 리더가 계속 나올거라 생각해봅니다. ^^
  7. 링컨대통령과 같이 지금 현재 한국의 대통령의 행보도 그와 같기를 기대해보네요.
    요즘 뉴스를 보다가 미소지을 때가 많아요. ^^
    지금은 기대 이상이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