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관리 메뉴

peterjun's story

천안 카페, 단국대 앞 피플앤스토리 본문

일상이야기/다문화 가족 이야기

천안 카페, 단국대 앞 피플앤스토리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8.01.21 22:01

밤에 동생이 꿈에 나왔는데, 그리 좋은 꿈은 아니었습니다. 꿈 해몽엔 크게 관심 없고, 별일 없나 연락을 해봤네요. 개꿈이었나~ 별일 없다고 합니다. 이왕 말 나온 김에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아버지와 막내 동생과 함께 천안으로 떠납니다. 그렇게 가서 차 한잔하러 간 곳은 천안 단국대 앞 카페피플앤스토리.

<천안 카페, 단국대 앞 피플앤스토리>

피플앤스토리 카페

천안 단국대 캠퍼스 천호 저수지 앞에 있습니다. 꽤 많은 사람들이 저수지 길을 산책하는 것 같더군요. 이 근방 사는 분들은 정말 좋을 것 같아요. 캠퍼스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이렇게 멋진 산책길이 있으니까요. ^^ 

천호저수지 산책길

카페 앞에 주차할 곳이 있으나 그리 넉넉하지는 않습니다. 자리가 없어 다른 곳에 잠시 주차를 하고, 산책길을 살짝 걸었네요. 나쁘지 않습니다. 날씨가 많이 춥지 않아서, 아직 어린 조카에게도 부담은 없었네요. 지난번엔 상명대 천안캠퍼스를 지나 언덕위 커피나무 카페에 갔었는데, 이번엔 단국대 앞이네요. 

천호저수지

천안 단국대 천호저수지

아직 겨울이 끝나지 않은 단국대 천호 저수지는 살얼음으로 덮혀 있습니다. 화사한 느낌은 아니지만, 겨울 특유의 정적이면서도 차분한 느낌이 걷는 발걸음에 힐링을 실어줍니다. 

카페 환영인사

2층에서 내려다 본 카페 1층

카페 피플앤스토리. 2017년 12월에 오픈한 얼마 되지 않은 신생 카페입니다. 꽤 넉넉한 크기로 지어 놓은 것 같아, 앞으로 많은 분들이 다녀갈 것 같습니다. 

다양한 영사기들

피플앤스토리 영사기 인테리어

천안 카페 피플앤스토리는 '영화'를 기본 콘셉으로 잡은 인테리어를 하고 있습니다. 곳곳에 전시되어 있는 다양한 영사기들이 제일 먼저 눈에 들어옵니다. 

수많은 LP판들

숨겨놓은 듯한 수많은 LP판들도 한쪽에 가득 차 있고, 커다란 대형 스피커에선 재즈 음악이 흘러나오고 있었습니다. 확시히 신곡 위주의 대중가요가 나오는 것보다는 이런 재즈나 클래식이 흘러나오는 게 제 취향에 더 맞는 것 같네요. 

귀여운 아기

2층도 마련되어 있어 올라가 봤는데,  자리가 애매해서 다시 1층으로 내려와 자리를 잡았네요. 돌 지난 지 이제 한 달 된 아기 조카가 온 가족들에게 웃음꽃을 선물해주네요. 낯을 엄청 가렸었는데, 그 잠깐 사이에 더 컸습니다. 서울에서 온 가족들에게 안 가던 녀석이 이제 제법 잘 안기네요. 카메라 들고 가서 헤어질 때까지 아기 사진만 100장은 찍은 것 같습니다. ㅋ 1년에 한 번씩 사진 책으로 만들어 주려고 하네요. 

천안 카페 피플앤스토리 메뉴

피플앤스토리는 가족들이 운영한다는 느낌이었습니다. 알바생은 없는 것 같았거든요. 메뉴가 제법 갖춰지긴 했지만, 여전히 추가 메뉴를 준비 중인 것 같습니다. 너무 깔끔하고 멋진 인테리어를 해놓아서 정말 맘에 들었기에 손님이 끊이지 않고 계속 들어와 카페가 잘되길 살짝 빌어봅니다. 

피플앤스토리 음료

다양한 카페 음료들

이것저것 주문했는데, 그리 오래 걸리지 않아 나왔네요. 밀크티, 아메리카노 따뜻하게 한 잔, 차갑게 한 잔, 아이스 녹차라떼, 딸기스무디. 다양한 색깔의 음료가 모이니 제법 예쁘다는 생각이 듭니다. 음료 맛은 특별하진 않았지만, 무난했습니다. 

딸기 먹는 조카

조카가 딸기를 엄청 좋아한다고 하네요. 딸기 스무디에 올려진 딸기를 줬더니 아직 이빨도 안 났는데, 잘 먹네요. ^^ 그러더니 급기야 딸기스무디까지 흡입합니다. 차가운 음료 많이 먹으면 안 좋으니 살짝 맛만 보게 했습니다. 

카페 바깥 풍경

아기가 있으니 카페에 오랜 시간 앉아 있기는 아무래도 힘들더군요. 다 마신 잔을 빠르게 치우고 나니, 아이가 심심해합니다. 울음을 혹시나 터뜨릴까 싶은 찰나에 철수했네요. ㅎㅎ

카페 천장

멋스러운 카페 피플앤스토리. 개학하면 단국대 학생들이 더 많이 오겠지요? 천안 카페라고는 하지만, 시내 쪽은 아니라, 살짝 드라이브할 생각으로 외출해야 될 것 같습니다. 산책도 하고, 커피도 한잔하고 꽤 좋은 것 같습니다. 여기 길가에 카페들이 쭉 줄이어 있어서 나에게 맞는 카페로 가는 것도 좋겠고요. 

독수리 조형물

개인적으로 피플앤스토리 너무 괜찮았네요. 자리가 넉넉해서 더 좋았고요. ^^ 다문화 가족이라 잡음이 많습니다. 하지만, 좀 더 화목하게, 좀 더 행복하게 살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해봅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천안시 동남구 안서동 467-11 | 피플앤스토리
도움말 Daum 지도
46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