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금 노린 엽기적인 일을 저지른 사람들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9.03.13 07:52 하고싶은 이야기들/흥미로운 것들

보험금을 노리고 엽기적인 행각을 펼치는 웃픈 기사를 우리는 종종 접하곤 합니다. 돈이 뭐길래... 꼭 저렇게까지 해야 하나?라는 생각이 드는 사건이 꽤 많습니다. 때로는 잔인한 계획을 실행하기도 하고, 때로는 우스운 풍경을 연출하기도 합니다. 

엽기적인 보험사기

지금까지 알려진 수많은 사건들 중 다시 봐도 혀를 찰 수밖에 없는 보험사기단을 찾아보았습니다. 또는 위험한 범죄행위로 이어진 사례도 함께 찾아봤네요. 만약의 사태를 대비하기 위해 가입하는 보험. 일반적으로 실비, 생명보험 등을 가장 많이 들지요. 꼬리가 길면 잡히는 법. 절대로 악용하는 사례는 없어야겠습니다. 

보험금을 위해 수혈도 마다 않은 사람들

5년 동안 무려 40억 원이나 받아먹은 일당이 있습니다. 그들은 많은 입원비를 지원받을 수 있는 특약이 포함된 상품을 여러 곳에 가입하고, 문제를 일으켜 입원한 뒤 돈을 받아먹는 수법을 활용했습니다. 이 일로 인해 무려 7명이나 구속되고, 29명이나 불구속 입건된 사건이지요. 부산 폭력배와 그와 관련된 이들의 합작품이었습니다. 

경찰들

그들은 엽기적인 방법을 활용했는데요. C형 간염에 걸리는 말도 안 되는 행위를 했습니다. 여러 사람이 이 질병에 걸리기 위해 수혈까지 했다고 하니 그야말로 엽기보험사기라 할 수 있겠네요. 보험금을 받는 과정에서 협박이나 폭행까지 동원했다고 하니 대놓고 범죄를 저지른 셈입니다. 

c형 간염 보험사기 사건

자해도 마다 않는 겁 없는 사람들

재미있는 영상들을 보다 보면 어김없이 등장하는 게 있습니다. 바로 천천히 가는 차로 달려들어 마치 사고를 당한 듯이 쓰러지는 장면들이죠. 웃음이 나지만, 이들의 행위는 자해공갈이나 마찬가지입니다. 당연히 이런 행위를 하다간 잡혀갈 수 있으니 절대 따라 해선 안 됩니다. 차에 스치기만 해도 수십만 원 이상 뜯어내는 사람들이 지금도 많지요. 쓸데없이 응용하지 마세요. 요샌 블랙박스가 다 잡습니다. 

철길 위 여행자

이런 일이 있었어요. 2004년 사건인데, 보험금을 받기 위해 자신의 다리를 자른 사람이 있습니다. 그는 철길 건널목에 자신의 발을 올려 절단되게 한 뒤 보험사에 보험금을 청구했습니다. 그 돈이 무려 12억 원이나 된다고 하네요. 아무리 그렇다고 자신의 몸을 그리 상하게 하면 받은 돈으로 행복한 삶이 이어질까요? 절대 그렇지 않을 것입니다. 

철길 다리

잘못된 선택으로 더 많은 걸 잃은 한 사람

이건 중국 사례입니다. 때로는 마치 영화의 한 장면처럼 자신이 죽었다고 위장해 보험금을 노리기도 합니다. 그런 과정에서 노숙자 등 엄한 사람의 생명을 앗아가는 경우도 있고요. 이 사례는 중국 후난성에서 일어난 일입니다. 우리 돈으로 고작 1억 6,300만 원(100만 위안) 타려다 더 많은 걸 잃었어요.

중국 경찰

그는 자신의 차를 끌고 강으로 돌진해서 죽어버렸다는 시나리오를 썼습니다. 그렇게 돈을 챙기려고 했는데, 뜻밖의 전개가 이어지지요. 바로 아내인 다이귀화씨가 4살 아들, 2살 딸과 함께 사라졌지요. 그들은 나중에 싸늘한 주검으로 발견됩니다. 남편의 죽음에 비관해서 스스로 생을 마감한 것이지요. 

물에 빠진 자동차

살기 쉬운 세상은 결코 아닙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이런 엽기적인 사기 행각을 벌인다거나 범죄를 저질러선 안 되겠지요? 무엇이든 내 스스로 일궈야 의미도 있고, 그 안에서 행복도 찾을 수 있는 것입니다. 로또와 같은 일확천금에 대한 환상을 먼저 버리는 게 중요하지 않나 싶네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헐, 12억에 다리를 자르다니...정말 돈의 압박을 끝까지 받은 사람이었을까요 ㅠ.ㅠ
    안타깝고 엽기적인 사건들이 많네요. 특히나 마지막에 부인과 자식들이 비관자살이라니...가족한테 몰래 귀뜸이라도 하던지;;;
    정직하게 살면 이득보는 사회가 되길 바래봅니다.
    • 안타까운 사건사고들이 많지요.
      많은 부분은 스스로 자초하는 것인데... 그런 일이 없어도 괜찮을 세상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3. 보험사기등 같은건 중국도 참 심한거 같더라고요.
    별의 별 사람들이 정말 많은거 같아요.
  4. 사탄 : 야 이건.....
  5. 점점 더 이상한 사람들이 많아지네요,
    오늘 예전에 중국서 아이폰을 사려고 장기매매한 사람의 기사를 봤는데,
    참 어처구니가 없더라구요,,,
    생명의 소중함을 무시하고 부모님께 불효도 그런 불효가 없었어요;;
  6. 돈이 사람을 변화시키는거 같아요.
    참 안타깝습니다.
  7. 진짜 보험금을 노린 범죄들 중 무서운 게 많더라고요.
    갈수록 수법도 교묘해지고....
    요즘 은퇴한 경찰이나 형사분들을 보험회사에서 엄청 고액연봉으로 모셔간다고 해요.
    진짜 무서운 세상이에요ㅠㅠ
  8. 배금주의에 경종을 울려야 합니다.
    요지경같은 세상입니다~
  9. 하...다리를..왜..ㅡ.ㅡ;; 정말 내가 세상에서 가장 신박한 인간인 것 같으면서도 더한 인간들이 수두룩함을 느끼고 갑니다. ㅡ.ㅡ;;
    • 세상엔 정말 다양한 사람들이 살아가고 있지요. 그중에는 정말 이해하기 힘든 이들도 많은 것 같아요. ㅠㅠ
  10. 바쁜 세상이 아니라, 각박한 세상이라고 누가 그러더라고요.. 정말 보험금을 받기 위해 자신의 다리를 자른 사람;; 끔찍하고, 그렇게까지 해야햇나 생각이 듭니다.. 엽기적인 에피소드들이 정말 많네요. 글을 읽고 안타까움이 듭니다...
  11. 진짜 바보는 이런 사기치는 사람입니다.
    다른사람이보면 분명 거짓인데
    자신은 다 속이고 있다 생각하는 바보들입니다.
  12. 이런 사람은 즉석에서
    사형시켜야 합니다.

    날씨는 쌀쌀하지만 공기가 맑아 좋습니다.
    목요일을 잘 보내세요.
  13. 보험금을 노린건 아니었지만 어제 뉴스의 20대아가씨의 사건도 놀랍더군요.
    날이 갈수록 흉포해지는 세상입니다. ㅠ.ㅠ
    범죄는 언젠가는 반드시 발각된다는것을 모두들 명심했으면 좋을텐데... ㅠ.ㅠ
    잘 보고 갑니다.
    • 네 맞아요.
      범죄는 반드시 밝혀진다.... 이런 인식이 사람들한테 좀 있었으면 좋겠어요. ㅠ
  14. 보험사기 정말 많은가 봐요ㅠ 사회면 기사에서도 보험과 관련된 범죄가 종종 올라온 것 보면 말이에요. 사람이 가장 섬뜩하고 무서운 존재 같아요ㅠ
  15. 어우..진짜 무섭습니다ㅜㅜ 어딘가에서 들었는데 그래서 아이들은 생명보험 가입이 안된다고 하더군요.. 애들이 위험할까봐ㅜㅜ 무서운 세상입니다..
  16. 진짜..무서운 세상입니다..왜그럴까요사람들..에휴..
    갈수록 더 심해질텐데
  17. 요즘은 보험사기도 철저하게 조사해서...
    일확천금을 노리려다가 골로 가는 수가 있겠더라구요.
    경각심을 가질 수 있는 글 잘 보고 가요~!!
  18. 나쁜쪽으로 머리좋은사람들이 있어 탈이지요
    씁씁한 이야기네요
  19. 맞아요 살기 쉬운 세상은 아니지만 ㅠㅠ 이건 정말 기가막히면서도 뭔가 안타깝기도 하고.... 휴 돌아오는 한주 또 힘차게 열심히 살아봅시다!
  20. 아~ 절대 이러면 안되는 거지만 한 100억대 얻을 수 있으면 '나도 한번?' 이라는 생각이 드는건
    저도 착한 사람은 못 되나 봅니다. ㅠㅠ
  21. 인명을 경시하는 시대인거 같아요.
    돈보다 앞서는게 없다는 그런 생각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