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라매역 곱창 맛집에서 먹은 곱창전골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20. 6. 28. 23:07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보라매역 곱창 맛집인 황소곱창 & 샤브칼국수 식당에서 곱창전골을 오랜만에 먹었네요. 시간 되는 가족들과 함께 맛있게 먹고 왔습니다. 원래 먹으려던 메뉴는 아니었지만 말이죠!!!

<보라매역 곱창 맛집에서 먹은 곱창전골>

보라매역 곱창 맛집

샤브칼국수 간판 때문에 '곱창과 샤브칼국수는 어떻게 요리를 하는거지?'라는 생각을 줄곧 했었습니다. 그 궁금증을 풀어보기 위해 갔는데, 곱창 메뉴와 칼국수 메뉴는 완전히 다른 메뉴더군요. 그냥 두 가지 메뉴를 하는 곳이었습니다. 어쩔까? 하다가 곱창전골을 주문했네요. 

황소곱창 & 샤브칼국수 기본정보

- 전화번호 : 02-811-0159

- 주소 : 서울시 동작구 여의대방로24가길 22 (대방동 416-4 제안회관)

- 영업시간 : 매일 11시 30분 ~ 23시

- 휴무일 : 매주 일요일 휴무

- 주요 메뉴 : 곱창구이 21,000원, 막창구이 19,000원, 대창구이 19,000원, 뚝배기곱창 8,000원, 샤브얼큰칼국수 7,000원, 곱창전골 40,000원 등

보라매 황소곱창 & 샤브칼국수 식당

평일에 장사가 잘되는 곳인데, 토요일엔 조금 한가하더군요. 대단히 특별할 것 없는 내/외관을 가지고 있고, 평범한 식당이기도 합니다. 다만, 곱창 메뉴들이 맛이 꽤 괜찮은 편이에요. 아마 이 근처에서는 여기가 제일 나을 것 같습니다. 

오랜만에 먹은 곱창전골

넷째 동생 면회 갔을 때 철원 와수리에서 먹은 게 마지막인 것 같아요. 벌써 제대한 지 반년이 지났으니 곱창전골을 반년 만에 먹는 셈이네요. 

배추김치와 단무지

기본 반찬은 김치, 단무지가 다네요. 곱창구이를 시키면 차돌, 숙주 등을 제공하기도 합니다. 전골 먹을 때 김치 말고는 딱히 필요한 게 없지요. 실제로 먹을 때 이 김치조차 다 먹지 않았네요. 양이 꽤 많았거든요. 

예쁘게 나온 곱창전골

넉넉하고 적당히 깊은 냄비에 전골이 세팅되어 나옵니다. 역시나 특별히 강조할만한 건 없는 것 같습니다. 평범한 듯한 전골이지만, 만족스러운 맛을 선사해주는 정도입니다. 

팔팔 끓는 곱창전골

각종 채소들이 넉넉하게 들어가 있어 좋았어요. 개인적으로 채소를 참 좋아하거든요. 채소와 국물을 넉넉하게 숟가락으로 떠먹으니 별미인 것 같습니다. 워낙 국물을 좋아하니 술도 안 먹었는데, 해장하는 느낌이 납니다. 

맛있는 곱창전골, 채소 듬뿍

동생이 도저히 안 되겠다며 소주 한잔만 하자고 해서, 한 병 시켜서 딱 세잔씩만 먹었네요. ^^ 술안주로도 기가 막힌 것 같습니다. 다음엔 가족들과 구이도 먹어봐야겠네요. ㅎㅎ

[참고 글]

- 소담촌 보라매역점, 월남쌈과 샤브샤브

- 김종용 누룽지통닭, 매콤한 치즈불닭까지

- 보라매 팔팔해물탕, 신선한 해산물, 끝내주는 국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동작구 대방동 416-4 | 곱창엔샤브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곱창 전골 안 먹은지 오래되었네요. 쫄깃쫄깃한 곱창이 그립습니다. ㅎㅎ
    시키진 않으셨지만 샤브 칼국수도 조금 땡기는데요? 하하하.
  3. 비주얼만 봐도 맛있을 것 같습니다.
    오늘처럼 비오는 날 더 맛있을 것 같아요.^^
  4. 더워서 뜨거운 건 피하고 싶은데도~~ 왠지 제 입엔 조금씩 침이 고이네요.ㅎㅎ
  5. 얍얍! 글 잘보고 공감까지 눌르고 가요~ :-)
    오늘은 한 주의 시작 월요일인데~
    날씨가 꾸리꾸리 하네요 .. T T
    그래도 화이팅하시고!
    가장 중요한 건강 꼭 잘 챙기세요~! =)
  6. 아직 야근을 하고 있는중인데요~
    저 역시 이번 포스팅을 보니 술한잔이 생각납니다@_@ ㅎㅎㅎ
  7. 개인적으로 곱창 너무 좋아하는데 가끔 누린내같은 냄새나는 곳도 많더라구요.
    소개해주신 곳은 채소도 많고 맛도 좋으셨다니 사진보면서 침넘어가네요.
    곱창에 소주는 사랑이죠. 기본찬이 부실한건 살짝 아쉽게 다가오네요 ^^
    • 저는 원래 곱창을 잘 못먹었는데, 제가 냄새에 엄청 민감해서 그런 것 같아요.
      그래서, 지금도 그런 냄새나는 곳은 잘 못가겠더라고요. ㅎㅎ 여긴 괜찮아서 맛있게 잘 먹었네요. ^^
  8. 푸짐해서 마음에 듭니다
    역시 음식은 푸짐해야되요
    너무 맛있었겠어요
  9. 장마 시작이라 비가 많이 오네요
    피해가 없게 잘 대비 하시고
    오늘도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10. 곱창전골.. 완전 쫄깃쫄깃하지요...쩝....
    보기만해도 그냥 군침이 막...ㅎㅎ오늘도 행복가득하세요~~
  11. 곱창전골 언제 구경했는지 기억조차 없습니다. ㅎ
    오늘 비가오고 그러니 뜨끈하고 칼칼한
    곱창전골이 더욱 땡깁니다.
    소주의 유혹을 피할 수 없겠습니다. ^^
  12. 칼칼한 칼국수가 먹고 싶어집니다.
    덕분에 잘보고 가요
  13. 곱창을 먹지 못하는 저로서는~^^
    아마 앞으로도 먹는 것은 못할 듯 합니다~^^
  14. 좋아하는 곱창인데 오후에 먹어봐야겠네요
    즐거운 하루되세요
  15. 감사합니다 잘보고갑니다 공감~
  16. 으아 전골 칼칼하니 맛있을것 같아요~!
  17. 맛보고 싶은 비주얼입니다.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18. 곱창구이는 많아도 전골은 많지 않은데.....
    얼큰하고 술안주로 최고네요.
    • 예전엔 곱창 자체를 싫어했는데, 지금은 잘 먹는 편이네요. 개인적으로 전골을 워낙 좋아하네요. ㅎㅎ
  19. 집이 보라매역에서 그리 멀지않아 가봐야겠네요 !^^ 포스팅 잘 봤습니다ㅎ 앞으로 서로 자주 방문하고 소통해요^ㅅ^
  20. 곱창전골 비주얼 죽이네요! 저는 구이보다 전골이 더 좋더라구요. 국물에 밥 말아먹는게 너무 맛있어서ㅎㅎ
    당장 소주 한 잔 생각나는 메뉴네요 ㅠ.ㅠ
  21. 곱창전골을 보니 소주한잔 생각나네요~~!!
    • 딱 소주안주지요. 동생이 먹는 도중 소주 이야기를 계속해서 결국 한잔 했었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