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맛집 현대장칼국수, 얼큰한 한끼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9.05.15 22:36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워크숍 첫 끼니로 먹은 곳은 강릉맛집으로 워낙 유명한 현대장칼국수입니다. 평일 낮 시간대여서 가능했는데, 예전에 한 번 가보려다가 대기가 많아서 실패했던 곳이라 이번에 맛있게 먹고 왔습니다. 단출한 메뉴여서 회전율이 빠르니 대기가 있어도 기다릴만한 것 같더군요.

<강릉맛집 현대장칼국수, 얼큰한 한끼>

강릉맛집 현대장칼국수

칼국수를 너무 많이 먹어서인지 최근에는 맑은 국물은 잘 먹지 않고 있습니다. 대신 집에서 장칼국수를 해서 맛있게 먹곤 하는데, 본고장인 강릉에서 맛보게 되어 먹기 전부터 기대가 컸습니다. 물론 홍천에서도 먹어보긴 했지만, 된장을 좀 더 쓰는 스타일이어서 다른 느낌이었거든요. 

현대장칼국수 기본정보

- 주소 : 강원도 강릉시 임영로182번길 7-1 (임당동 187-11)

- 전화번호 : 033-645-0929

- 영업시간 : 매일 10시 ~ 19시

- 휴무일 : 매주 화요일

- 주차 : 이게 좀 문제입니다. 넉넉한 주차공간을 제공하는 게 아니어서 미리 주차할 곳을 알아보고 가는 걸 추천합니다. 

- 예약 : 평일 낮에도 대기가 있을 정도로 장사가 잘되지만, 단체 예약은 가능합니다. 

- 출연 프로그램 : 생방송투데이 2031회, 백종원의 3대천왕 5회

현대장칼국수 메뉴 및 분위기

애매한 날씨긴 하지만, 이렇게 칼칼한 음식을 먹으면 땀이 날 수밖에 없는데... 에어컨을 틀지 않아 조금 힘들었네요. 오래된 식당 느낌의 분위기여서 정감이 갔는데, 조금 좁은 편입니다. 

현대장칼국수 실내 풍경

경기도 수원 등 다양한 곳에 체인점을 냈더군요. 다른 곳에서도 이곳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을지 잘은 모르겠네요. 구수하면서도 칼칼한 맛이 일품이라고 표현되어 있네요. 

강릉 현대장칼국수

우리도 단체였지만, 바로 다음에도 단체 손님이 있어 꽤나 북적거렸습니다. 메인 메뉴는 당연히 장칼국수입니다. 덜 매운 메뉴, 완전 매운 정도로 선택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맑은 칼국수도 있어요. 보통으로 먹어도 충분히 얼큰하니 매운 맛 정말 좋아하는 분 아니라면 보통, 덜매운맛 정도에서 선택하는 게 좋을 듯 싶습니다. 

강릉 현대장칼국수 메뉴 가격

강릉맛집 현대장칼국수 얼큰하고 칼칼한 한끼

배추김치와 무김치가 나오는데, 꽤 신맛이 강합니다. 하나 먹고 이거 너무 익힌 거 아닌가? 싶었는데, 자꾸 당기는 느낌이 들더군요. 다른 분들도 비슷한 이야기를 하십니다. 

배추김치, 무김치

밑반찬은 김치뿐

식욕을 자극하는 한국 음식의 주 색깔인 빨간색의 장칼국수가 나왔습니다. 매운 향이 살짝 코를 자극하는데, 군침이 돕니다. 

장칼국수

감자, 홍합 얼큰한 국물

특별한 재료가 들어간 건 없는 것 같고, 작은 홍합 몇 개와 감자, 그리고 계란이 들어 있는 게 조금 특이한 것 같습니다. 국물 한 숟가락 떠먹어보니 상당히 칼칼합니다. 매운 음식 못 드시는 분들은 힘들 것 같아요.

탱글탱글한 칼국수면발

얼큰하고 칼칼한 장칼국수

면발이 엄청 탱글탱글해서 식감이 너무 좋았습니다. 집에서 해 먹는 것도 충분히 맛이 좋지만, 이 면발은 쉽게 따라하기 어려울 것 같네요. 다른 무엇보다 인상 깊었던 건 다름 아닌 면이었습니다. 

밥말아서 한숟가락

다들 밥을 꼭 말아 먹어야 한다고 외쳐서... 공깃밥 한 그릇 시켜서 사등분 하여 네 명이서 말아먹었습니다. 배부르니 맛만 보는 거죠. ^^ 땀 좀 흘렸지만, 맛있게 먹고 나왔네요. 개인적으로 여름에는 좀 먹기 어려운 음식이 아닐까 싶습니다. ㅎ

[다른 참고 글]

- 강릉 세인트존스 호텔, 안목해변 풍경

- 강릉 키크러스 커피, 유명한 연탄빵

- 강릉 커피여행 보헤미안 박이추 커피공장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강릉시 임당동 187-11 | 현대장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오오 얼큰한 칼국수 진짜 맛있어 보여요! 가게 되면 꼭 들러야겠어요~
  3. 메뉴가 단순한 게 신뢰가 더 갑니다.
  4. 장칼국수가 뭔가 했는데 사진 보니까 먹어 본듯도 합니다!ㅎㅎ
    얼큰하니 맛있어보여요~
    맑은 국물과는 또다른 매력이 있겠습니다^^
    • 요즘 제가 맑은 국물 칼국수를 잘 안먹네요.
      이런 스타일은 칼국수가 아니라 뭐든 좋아하는 편이라... 맛있게 잘 먹고 왔네요. ㅎㅎ
  5. 면발이 탱글 탱글 하다니 상상이 됩니다.
    무지 맛있을거 같읍니다.
  6. 비쥬얼만 봐도 칼칼하니 자극적으로 매울거 같네요
    이런 칼국수를 한번 먹고 싶어요...
  7. 오오오.. 이런 시뻘건 칼국수 완전 좋아라합니다. ㅎㅎ
    스크롤 하면서 내내 군침이... 면발도 탱글탱글하다니... 쩝...
    정말 맛있어보입니다.
  8. 아 예전에도 강릉에서 밥 먹으려는데, 주차가 좀 난감하더라구요.
    맛있어는 보이는데,,,다음주에 가는데 잘 참고하겠습니다 ^^
  9. 오 먹고 싶은 비주얼인데요.
    수원에도 있다고 하시니 한 번 찾아봐야겠네요.
    아내가 칼국수 좋아하거든요. ^^
    • 매콤한 맛 좋아하는 저에겐 맛이 좋았네요.
      장칼국수가 다른 지역에선 자주 접할 수 있는 건 아니다보니... 더 좋았네요. ^^
  10. 맛있어보여요 ㅠㅠ
  11. 앗~ 최고죠₩~~~
    ㅎㅎ..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금요일되세요^^
  12. 웨이팅 있는 칼국수집이라... 맛이 상당히 궁금해지는데요!?
  13. 강릉에 가면 칼국수 맛집 아는 곳이 있어서 항상 그곳만 가는데
    여기도 너무 맛있겠는데요.
    앞으로는 좀 여러 곳 두루두루 다녀봐야겠습니다. 늘 같은 곳만 가니까,, 뭔가 좀 식상한,,^^;;
    그런 느낌도 들어서요.ㅎㅎ
    • 저도 가족들과 나가면 꼭 가던곳만 갈 때가 있어요.... 맛있으니 좋기는 한데, 그래도 이런저런 곳을 다녀보는 게 전 더 좋더라고요. ^^
  14. 여름보다 가을 겨울에 잘 먹을거 같아요.ㅎㅎㅎ
  15. 얼큰한 칼국수 당기네요.. 출출합니다.ㅎㅎ
    포스팅 잘 보고 공감 꾹 누르고 갑니다.
    행복한 금요일 저녁 보내세요^^
  16. 칼칼한 얼큰 매운맛의 칼수수 땡기네요!!
    리뷰 잘보고갑니다.
  17. 사진을 보니 얼큰한 맛이 급 땡기네요.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18. 캬~ 얼큰하니 진짜 맛있어 보이네요ㅎ
    국물도 맛있어 보이고, 면발도 진짜 탱글탱글하니 맛있어 보이네요ㅎ

    특히나, 지금 제가 있는 호주는 지금 겨울이 오고 있어서... 이런 얼큰한 음식이 더 땡기는 것 같습니다ㅎ
    • 여긴 이제 더워지기 시작하네요.
      이곳과 반대라 그곳은 이제 따끈따끈한 국물이 좋을 때군요. ^^
    • 2019.05.19 12:54
    비밀댓글입니다
  19. 정말 맛날것 같아여.. 먹고싶어요. 여기선 한국음식 그리울때가 가장 스럽더군요ㅜㅜ
  20. 유명한 곳은 1시간도 기다린다 하더라구요~~ㅋㅋ
    국물이 얼큰하니 맛있어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