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의 리니언시제도, 다운계약 방지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7.04.17 14:25 재태크 & 경제 이야기/경제공부

2017년도 부터 적용된 부동산의 리니언시제도. 다운계약을 방지하고자 만든 이 제도에 대해서 정리를 좀 해볼까 합니다. 최근 양도세 관련으로 이런저런 자료들을 살펴보다가 들여다보게 된 내용들입니다.

<부동산의 리니언시제도, 다운계약 방지>

1. 죄수의 딜레마 (prisoner's dilemma)

여러 명의 공범 혐의를 가진 죄수들이 각각 분리된 상태로 조사를 받습니다. 이때 죄를 먼저 자백하게 되면 감형 받을 수 있게 되지만, 부인하다가 다른 죄수의 자백으로 죄가 밝혀진다면 과중 처벌을 받게 됩니다. 모두가 끝까지 혐의를 부인할 수도 있지만, 대부분 상대방을 믿지 못해 자백하고 감형을 받으려고 하게 됩니다. 심리적 범죄 조사방법이지요.

2. 리니언시제도 (leniency policy)

미국에서 처음 시도한 제도로 '죄수의 딜레마'를 기업의 담합행위 방지에 사용한 케이스입니다. 자진신고하게 만들어 과징금을 감면시켜주는 제도이지요. 우리나라도 1997년부터 도입을 했습니다. 

3. 부동산의 리니언시제도

이 제도를 우리나라 부동산에도 적용하기 시작했는데요. 그 대상은 바로 '다운계약'입니다. 부동산 거래 시 실거래가로 신고한 금액이 허위로 되어 있는 것을 자진해서 신고하게 되면 신고자의 과태료를 '전액 면제' 해주는 파격적인 정책이지요. (이게 파격적인건가??? ㅋ)

즉, 다운계약서를 써서 '양도소득세'를 줄인 사람들이라면 과태료 때문에 주저하고 있을 필요가 없게 되었습니다. 만약 조사를 시작한 이후라도 전적으로 협력해 준다면 50%의 과태료 할인이 들어갑니다. 다운계약을 한 분들에게 죄수의 딜레마가 적용될만한 법 개정 내용입니다. ^^

4. 예시

부동산 소유자 A씨는 B씨한테 10억에 매매를 했습니다. 그런데 신고는 9억으로 했다고 치면 그 차이는 10%의 금액인 1억 원이 되겠습니다. 이걸 걸리면 과태료는 취득가액의 4%로 4천 만원이 되겠습니다. A, B 모두 물어야 할 과태료입니다. 

- 실거래가격과 신고가격의 차이가 10% 미만 : 2%의 과태료

- 실거래가격과 신고가격의 차이가 10% ~ 20% : 4%의 과태료

- 실거래가격과 신고가격의 차이가 20% 이상 : 5%의 과태료

사실 양도세가 너무 비싸고, 허위로 신고했을 경우 워낙 많은 가산금을 내야 하기에 부담이 될 수밖에 없습니다. 양도소득세를 허위로 신고했다 걸리면 납부세액의 40%를 가산하게 됩니다. 자수하고 싶어도 무서워서 할 수 없는 구조. 이걸 개혁하게 된 것이라 보면 되겠습니다. 

5. 결론

다운계약서를 쓰는 행태가 많이 잡힐 것 같네요. 실제로 부동산 쪽 일하는 분들 보면 다운계약은 하지 않는 분위기입니다. 지난 5년 전부터 거래된 것들에 모두 적용된다고 하니, 지금이라도 다운계약서를 쓴 분이라면 자진신고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리니언시제도가 다운계약을 방지하고자 만든 제도군요~
    덕분에 꼼꼼하게 잘 숙지했어요^^
  2. 그렇군요.. 좋은 정보 감사해요^^
  3. 이런 정보도 있었군요~~
    저는 도통 봐도 잘 모르겠어요~~ㅋㅋㅋ
  4. 부동산 재테크 관련 분야는 정말 정독하고 읽어도 어려운 것 같아요. ㅠㅠ 피터준님 꾸준한 포스팅을 보다보면 용어가 좀 더 익숙해지겠지요? ㅎㅎ
    • 저도 부동산 쪽은 그리 잘 알지 못해요... ㅠㅠ
      어쩔 수 없이 이것저것 찾아보며 저도 공부하고 있네요. ㅋ
  5. ㅎㄷㄷㄷ 진짜 혹시라도 하신 분들은 얼렁 자진신고 해야겟어용
  6.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즐거운 화요일 되세요
  7. 좋은정보 잘 보고 가네요
  8. 적발만 되지 않으면 매수자는 취득세 등을
    절약할 수 있지만
    지금은 이게 어려울 것입니다.

    비가 내렸는데도 미세먼지가 나빠진다고 하네요.
    화요일을 잘 보내세요.
  9. 양심대로 사는 세상이 되었으면 합니다^^
  10. 유익한 정보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