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도심 속 힐링공간이 된 천년사찰 봉은사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7.09.18 23:30 여행 이야기/여행 관련 정보

신라 시대 견성사를 전신이라 하는 천년 사찰 봉은사는 서울에서도 가장 번잡한 곳 중 하나인 코엑스몰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수차례 소실되고, 다시 짖고가 반복되었지요. 오랜 시간이 흐른 만큼 그 속에 담긴 역사적 이슈들도 많이 있습니다.  

<서울 도심에 위치한 힐링사찰 봉은사>

봉은사 입구

역사의 깊이만큼 온전히 보전되고 있는 건물은 없는 듯하지만, 위치가 위치이니만큼 많은 이들이 찾는 곳입니다. 날이 맑은 어느 날. 코엑스에 들렀다가 그대로 돌아가기가 아쉬워 바로 근처에서 일하는 후배를 만나고, 잠시 산책하러 봉은사로 향했습니다. 후배는 점심 식사 후 종종 산책하러 간다고 하네요. 도심 속 힐링 공간 역할을 제대로 하는 것 같습니다. 

돌부처

서울 봉은사

종교로 가지고 있지도 않고, 그렇다고 절에 대한 지식이 해박하지도 않으니 온전히 마음의 힐링을 위해 걸었습니다. 도심에 있다 보니 정말 많은 신도를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한 번씩 하는 행사에 얼마나 많은 불자들이 참여하는지 입구에서부터 알 수 있지요.

푸른 가을 하늘 그리고 극락왕생

많은 이들의 소망과 기도 사이로 맑은 가을 하늘이 보입니다. 이 모습이 불자들에게는 참으로 경건한 마음을 가지게 하겠고, 저 같은 이들에겐 마음의 평온함을 선사할 것입니다. 그리고, 이곳을 들르는 많은 외국인 여행객들에게는 경이로움을 선물하겠지요.

도심속 힐링공간 절과 빌딩

봉은사 스님

하늘이 너무 맑아 걷는 내내 위를 자꾸 올려다보게 되더군요. 자연스럽게 이곳의 위치에 대해서 자꾸 생각하게 되는데, 주변의 빌딩들 때문입니다. 계속해서 들어서는 고층 빌딩에 대한 반대의 목소리가 한쪽에 현수막으로 표현되어 있습니다. 

돌담길

기왓장 길

저 같은 감성 여행객들에겐 사찰 속의 돌 하나, 풀 하나, 그리고 작은 소리들과 그곳을 찾는 사람들까지도 힐링의 풍경이 됩니다. 이런 곳에서는 좀처럼 찡그린 표정의 얼굴을 보기가 어렵거든요. 사람의 모습도 힐링이 되는 곳은 바로 이런 곳이 아닐까 싶습니다. 

목조석가여래 삼불좌상

봉은사 건물

각 건물들을 둘러봅니다. 불상이 있는 건물마다 사람들이 차 있어 너무 가까이 가지는 않았습니다. 불자도 아닌데 행여나 결례가 될까 싶고, 카메라 셔터 소리에 마음과 기도에 방해가 될까 싶어서지요. 

절 속의 힐링 산책코스

봉은사 템플스테이

멀리 산속까지 가지는 못하더라도 이곳에서도 수행을 할 수 있는 길은 많은 것 같습니다. 많은 행사를 하기도 하지만, 봉은사에도 템플스테이를 할 수 있기 때문이죠. 특별히 사람들이 많이 다니지 않는 길을 지나야 있어 조용히 지내기에 좋은 것 같습니다. 

봉은사에는 두 가지의 보물이 있습니다. 봉은사 청동 은입사 향완, 그리고 대웅전의 목조석가여래 삼불좌상이 각각 보물 321호, 1819호로 지정되어 있습니다. 그 외에도 서울시 유형문화재로 지정된 것도 40여 가지나 있지요. 보물을 가까이에서 볼 수는 없었지만, 둘러보는 내내 내 눈에 보이는 모든 풍경들이 나에게는 그만한 가치가 느껴졌습니다. 

봉은사 미륵대불

거대한 미륵대불은 그저 그 모습만으로도 보는 이를 압도해버립니다. 잠시 머물면서 하늘과 미륵대불을 계속 쳐다보았는데요. 이런 제 모습이 특이했을까요? 동/서양 관광객들이 저를 더 신기하게 바라보는 느낌이 들었네요. ;; 갑자기 무언가 사색의 나래로 빠져들게 되었는데, 무슨 생각을 그리 깊게 했는지... 정신을 차려보니 기억이 나질 않더군요..... ㅋ

봉은사 비석

옛 종루

아무리 보존이 잘 되어도 옛것은 옛것의 티가 나지요. 오래된 것들과 그렇지 않은 것들의 차이를 느껴보며 걷는 것도 봉은사 산책의 묘미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보리수나무

<보리수 나무>

천천히 둘러보면 대략 한 시간 조금 더 걸리는 것 같습니다. 워낙 걸음이 느리고, 생각이 많은 제가 두 시간 정도 걸렸으니... ^^ 이날 코엑스에서 4차 산업혁명 준비를 위한 다양한 소프트웨어들을 접했었는데, 이곳에 오니 완전히 상반된 느낌에 색다른 기분을 느낄 수 있었네요.

- 4차 산업혁명의 시작, 코엑스 소프트웨이브

하늘이 맑아 더 좋았던 이 날. 비 오는 날에도 한번 찾고 싶은 곳입니다. ^^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힐링이 되는 봉은사...
    잘 보고갑니다.%%
  3. 힐링이 되는 곳을 다녀 오셨어요. 마음도 차분해지고 정리된 느낌이 들었겠네요
    • 그저 이곳을 걷는 것만으로도 좋았어요.
      저뿐만 아니라, 많은 분들이 그렇게 오신 것 같더라구요. ^^
  4. 봉은사 대표적인 두점의 보물 외에 40여가지의 보물도 있군요!? 가끔 업무차 생기는 직장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힐링장소로 방문해도 정말 좋을것 같습니다.
    • 봉은사 바로 건너편에서 근무하는 후배는 이곳에 자주 산책하러 간다더군요.
      부러웠어요. ㅋ
  5. 봉은사에 다녀오셨네요. 미륵대불은 그 위용이 대단합니다.
    즐거운 화요일되세요.
  6. 봉은사 옆을 수도 없이 지나쳤는데 정작 안으로 들어가서
    세세히 본적은 없습니다
    그때는 눈에 보이지 않았습니다
    • 저도 예전엔 그랬네요.
      블로그 하면서 좀 더 많은 것들에 눈이 가기 시작했어요.
      도심속에 이런 공간이 있다는 것 자체가 경이로웠어요. ^^
  7. 산책 잘 다녀오셨네요!
    서울 나들이 갔을 때 시간이 너무 남아서 어딜갈까 할 때마다 눈에 밟히던 봉은사..
    너무 멀어서 못갔는데 피터준님 덕택에 이렇게 보네요 ^^
    • 코엑스쪽에 가게 되면 항상 애매모호하게 시간이 남아 가기도 그렇고, 안가자니 아쉽고...늘 그랬어요.
      그래서, 이번엔 일부러 시간을 좀 빼놓고 다녀왔네요. ^^
  8. 봉은사군요. 옆지기 이야기가 생각나요.
    봉은사가 훤히 다 보이는 학교 나왔는데, 하루는 검은차 몇대가 절 안으로 들어오더니 스님들이 완전 조폭처럼 싸우더래요.
    잊혀지지가 않는다고 하더라고요. ㅋ 이건 뭐 명절에 나오는 조폭영화 같은 수준이었다고 ... ㅋ
    도심에 저런 공간 좋은데, 제가 엉뚱한 말을 한 것 같아요. 하하하 ^^;;
    • ㅎㅎㅎㅎ
      그럴법도 해요.
      저같은 일반인들이야 이렇게 힐링이 되는 산책을 하면 그만이지만...
      이면의 이권다툼은 어마어마하지요.
      제가 오랜세월 다녔던 교회를 쳐다도 보지 않는 이유가 비슷하네요.
      너무 크게 데어서... ㅠㅠ
    • 저도 대형교회에 데여서 교회 넘 싫어해요.
      뭐든 커지면 다들 이권다툼이 장난 아니더라고요. 저도 말많은 대형교회였습니다. ㅜ
  9. 세월의 흔적이 가득한 곳이네요!
    서울 한복판에 이런 곳이 있다니.. 사진 곳곳에서 힐링의 기운이 느껴집니다~
    • 것도 코엑스 옆에 있어 더 신기했어요.
      평소 건너편에서 바라만 봤는데,
      이번엔 안까지 들어가보니 좋더라구요. ^^
  10. 아..코엑스 자주 가는데.. 바로 옆에 이런 멋진 곳이 있었는데 한번도 안가봤군요! ^^; 기독교이긴 하지만 한번 가보고 싶네요~
    • 종교로서 접근할 필요는 없는 것 같아요.
      산책하기 좋더라구요. ^^
      절 특유의 향 냄새가 거의 없어서 부담스럽지 않으실거에요. ㅎㅎ
  11. 좋은 글 잘읽고 갑니다.
  12. 봉은사 얘기는 많이 들어보고
    티비로도 많이 봤지만 실제로 가본적이 없네요;;;;
    서울에도 구석구석 못가본곳이 참 많아요;;;
  13. 그러고보니 봉은사역에서 내려서 술 먹으러만 갔네요 .. ^^
    봉은사가 꽤 크군요 .. 역사적 깊이도 있고 ..
    다음에 일부러라도 시간 내서 찾아가봐야겠습니다 .. ^^
    •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기는 하지만,
      그 오랜 시간이 고대로 묻어나지는 않아요.
      하지만, 도심속 위치를 고려한다면 정말 힐링이 될만한 곳이 아닐까 싶어요.
      전 참 좋은 시간을 가졌네요. ^^
  14. 도심속에 있는 절로 멋진 절이죠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ㅇ
  15. 서울에 살면서 가본곳이 거의 없는거 같아요. 봉은사 너무 좋은데요.
    한번시간내서 꼭 가봐야할 곳 같습니다..
  16. 생각하거나, 생각정리하는데 좋은 곳인 것 같습니다. 비록 교회에 다니지만...
    그리고 요즘 하늘...
    정말 날고 싶은 느낌입니다!!!
    • 가을 하늘 너무 좋지요.
      이 계절만 되면 시도때도 없이 고개를 들어 하늘을 보게 되네요. ^^
  17. 그러고 보니 봉은사역이 생각나네요. ㅋㅋㅋ
    정말 우리나라 만큼 수도에 그것도 바로 앞에 지하철 등 대중교통망이 잘되어 있는 곳도 없네요. ㅋㅋ
  18. 코엑스에 자주 가는데 봉은사는 옆에서만 봤지 한번도 들어가본적이 없네요. 사진으로 보니 도심지 사찰답지 않게 고즈넉한 것이 가볍게 산책하기 좋을 것 같습니다.
  19. 저도 여기 코엑스 출장갔다가 한 번 간 기억이 납니다. 도심 한 가운데 있지만, 그 안에 들어가면 분위기가 또 다른! 요즘같은 날씨에 더 없이 좋겠어요.
    • 요즘 날씨에 산책하기 딱 좋지요.
      저뿐만 아니라 많은 분들이 산책도 하고, 앉아서 쉬기도 하고, 책보는 분들도 있었어요.
  20. 도시에 절이 있다니......
    남편과 종종 절에 가는데 봉은사 한 번 가보고 싶네요.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21. 미륵대불이 엄청 크네요+_+ 봉은사 이름만 들었는데 근처에 가면 들러보고 싶은 곳이네요
    절 뒤로 보이는 빌딩이 참 묘한 느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