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년24, 김홍인군을 응원합니다. :: peterjun's story

소년24, 김홍인군을 응원합니다.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6.06.19 01:40 하고싶은 이야기들/사람이야기


소년24라는 프로그램이 시작되었습니다. 우연찮게 광고를 하나 보기는 해서... '아~ 그런게 하나보다' 라고만 생각했는데, 집에 있다보니 막둥이 녀석의 성화로 함께 보게 되었네요. 단지 성화를 한다고 볼건 아니었는데, 김홍인군이 나온다는 이야길 듣고, 바로 거실 쇼파로 달려나갔습니다. 팬심을 발휘해서 무언가 행위를 하는 스타일은 아니지만, 그래도 마음으로 늘 홍인군을 응원해왔기에... 조금은 뜻밖의 출연에 걱정반, 호기심반, 그리고 응원하는 마음으로 보았습니다. 


<소년24, 김홍인군을 응원합니다.>


소년24, 김홍인군을 응원합니다.

<모든 이미지 출처. Mnet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홍인군의 존재를 아는 대부분의 분들은 아마 '댄싱9'을 통해서 알게 되었을 것 같은데요. 저도 마찬가지입니다. 춤을 전혀 못추지만, 초등학교 시절부터 춤에 대한 갈망이 있었기에, 댄싱9이라는 프로그램을 본방사수했었지요. 무엇보다 그 열정넘치는 춤과 그 뒤에 숨어 있는 노력들을 보면서 감동도 받았고, 많이 배우기도 했습니다. 


청각장애를 뛰어넘어 엄청난 춤실력을 보여준 홍인군의 모습에 수차례 눈물을 흘렸던 기억이 납니다. 화려한 결과 뒤에 숨은 노력이 얼마나 대단할지 상상이 가지 않을 정도였지요. 자신의 단점이자 약점을 딛고 올라선 그 모습에 너무 감동받았던 그 기억이 생생합니다. 



소년24는 아이돌을 뽑는 프로그램입니다. 


이곳에 청각장애가 있는 김홍인군이 나온다는 소식은 정말 충격적이었지요. 그리고, 그의 춤을 보고 눈시울을 적셨고, 그의 노래부르는 모습을 보고 기어이 눈물을 흘렸네요. 


아마 제가 그 입장이었다면 포기했을지도 모릅니다. 내가 할 수 없는 일에 굳이 도전하지 않았을 것이고, 내가 그리 도전하지 않아도 나의 영역이 있기에 그럴 필요도 없다고 생각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홍인군은 노래를 불러야 하는, 자신이 넘어가기엔 너무나도 높은 그 산을 왜 넘으려고 또 도전을 하게 된 것일까요...많은 생각이 듭니다. 그리고, 한 곡의 노래를 부르기 위해 수도 없이 반복, 무한 반복해서 연습하는 모습에 소개될 때 그의 도전이 멋있다는 생각보다는 가슴 한켠이 아려옴을 느꼈네요.



단지 시청자인 제가 이런 느낌이었는데, 함께 한 심사위원들과 함께 도전하고 있는 그 어린 아이들의 마음은 어땠을까요? 쇼프로그램이지만, 숙연해지는 마음이 들었네요.


프로그램을 챙겨볼만큼 관심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김홍인군을 제 마음을 담아 응원합니다. 이 도전이 그에게 더 큰 성장을 가져다 주길 바라고, 또 하나의 넘을 수 없는 산을 넘으며 '극복'의 의지를 완수할 수 있기를 바래봅니다. 


조금 힘들다고 근래에 징징대던 제 자신의 모습이 참으로 부끄럽네요. ^^


'도전'이라는 건 참 멋있고, 아름다운 것 같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아...청각 장애가 있는데, 노래를 부를 수 있나요? 글을 읽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콩닥거리는 묘한 감정이 느껴지네요.
    저희 친척 언니도 어릴 적에 고열로 인하여 후천성 청각 장애가 있는데, 들을 수 없으니 소리의 감각을 잃게 되어 말을 못하게 되더라고요. 마음은 정말 정말 착한데, 장애로 인한 내적인 갈등과 아픔을 매순간마다 이겨내야하는 모습을 보니....정말 안쓰러웠어요ㅠ.ㅠ 장애를 가지고도 강인하게 극복해가는 사람들을 보면,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저도 저번달까지 블태기마냥 많은 생각 속에서 진척이 없었는데요. 작은 목표를 향해가되, 삶의 소소한 즐거움을 놓치지 않으면서 어제보다 아주 조금이라도 나은 오늘이 되도록 노력해야겠다는 생각을 요근래에 하게 되었네요. 직장 다니면서, 두 개의 블로그를 꾸준히 하기 참 쉽지 않은데, 피터준님도 무척 잘해오신 것 같아요. 앞으로도 함께 파이팅!해 보아욤^^
    • 예약 포스팅 해 놓은게 없어 이번주 고비가 또 찾아왔네요. ^^
      오늘은 100% 야근이라.... ㅠㅜ

      홍인군의 노력과 정신력에 늘 배웁니다.
      저 뿐만 아니라, 많은 분들이 그럴 것 같아요.

      힘들어서 못하겠다는 생각이 들 때면
      해낼 수 없는 조건에서도 결국 해낸 이들을 보며
      힘을 얻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아요. ^^
  2. 꿈을 향해 도전하는 멋진 소년인가 보네요.
    영상 찾아서 한번 봐봐야 겠네요ㅎ
  3. 소년 24를 본 적이 없는데 한 번 챙겨서 보아야겠네요.
    멋진 도전을 응원해야겠어요.
    • 꿈을 가진 아이들은 빛이 나는 것 같아요.
      홍인군을 응원하지만, 모든 꿈꾸는 젊음을 응원합니다. ^^
  4. 헉... 정말 노력이 대단한 것 같습니다.
    저도 소년24가 있다는 정도만 알고 있었는데 관심 갖고 찾아봐야겠어요 ^ ^
  5. 우와~~~
    청각장애를 딛고....
    일단 춤을 추려면 음악을 듣고 느껴야 할텐데....
    대단하네요.
    • 처음 봤을 때 노래를 부를 수 있는 사람을 아니라 생각했어요.
      근데 이번 소년24에서 노래부르는 모습을 보고 울컥했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