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성환맛집 장수촌 누룽지닭백숙 :: peterjun's story

천안 성환맛집 장수촌 누룽지닭백숙

Posted by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8.01.23 23:05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동생네와 함께 천안 성환맛집으로 알려진 장수촌에 갔습니다. 원래 아버지 단골인 안성 장수촌을 다녔지만, 우연찮게 이곳을 발견한 뒤로는 멀리 가지 않고 이곳으로 종종 가곤 하네요. 물론 두 곳은 전혀 상관없는 식당이며, 메인 요리인 누룽지닭백숙 맛도 서로 다릅니다. 

<천안 성환맛집 장수촌 누룽지닭백숙>

천안 성환맛집 장수촌

5시 정도에 갔더니 주차장이 한산합니다. 빠르게 차를 대고 입장합니다. 누룽지닭백숙, 오리백숙이 메인 메뉴인 곳입니다. 

장수촌 실내풍경

식당 전체가 썰렁한 상황이었는데, 아기 때문에 방으로 가려 했으나 예약이 풀이라고 합니다. ㅠㅠ 어쩔 수 없이 홀에 아기 의자 놓고 자리를 잡았네요. 홀 마저도 나올 때는 거의 꽉 차 있어서 신경이 좀 쓰였는데, 다행히도 대부분 가족단위로 오셔서 테이블마다 아이가 있으니 마음이 조금은 편했네요. 

성환맛집 장수촌 메뉴

메인 메뉴인 토종닭 누룽지 백숙세트를 주문했습니다. 가격은 5만 원. 천안 성환맛집 장수촌에서는 주로 이 메뉴을 시키지만, 종종 오리누룽지 백숙 세트를 주문하는 분들도 있더군요.

기본 상차림

기본 상차림은 갓김치, 깍두기, 그리고 배추겉절이와 동치미입니다. 개인적으로 안성 장수촌만 못하다는 느낌이네요. 동치미 빼곤 입에 맞지 않아 반찬을 별로 안 먹었습니다. 

천안 성환맛집 장수촌 누룽지닭백숙 본격 먹방 시작!!

장수촌 막국수

막국수 한 입

세트를 주문하면 닭백숙 + 누룽지 + 막국수 구성으로 나옵니다. 막국수 맛은 무난했는데, 동생이 광이라 맛만 보고 넘겨주었네요. 이 녀석 이 큰 접시에 있는 걸 거의 혼자 다 먹습니다. 식탐도 많고, 많이 먹기도 하는데, 키 184cm에 몸무게가 70이 안되니 볼 때마다 걱정이네요. ㅠ 내 살 좀 가져가지 ;;

닭백숙

토종닭백숙입니다. 푹 삶아 고기가 부드럽습니다. 고기를 천천히 뜯어 먹고, 나머지 죽은 누룽지로 만들어 먹으면 됩니다. 이 사실은 이날 처음 알았네요. 

누룽지 닭백숙

누룽지 한그릇

저는 누룽지 한 그릇 먹었습니다. 닭에서 우러나온 깊은 맛의 육수에 누룽지가 듬뿍 들어간 이 녀석은 장수촌의 별미이기도 하지요. 이곳 누룽지에는 율무도 들어가 식감이 조금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참 맛있었지만, 막내 동생은 안성 장수촌의 부드러운 누룽지를 더 선호하네요. ^^

불판 위의 누룽지

장수촌에 종종 가는 건 역시나 마지막에 먹는 누룽지 때문인데요.!!!

닭고기를 다 먹고 나면 죽이 좀 남게 되는데, 이 죽을 계속 끓여서 누룽지로 만들면 그 맛 또한 별미라 할 수 있습니다. 천안 성환맛집으로 이곳이 이름을 얻게 된 건 순전히 이 누룽지 때문이 아닐까 싶을 정도로 맛있더군요.

잘 만들어진 누룽지

저는 몰랐지만, 제수씨가 누룽지를 만들어줘서 알았네요. 왜 이렇게 고기에 죽이 넉넉하게 들어갔을까? 의문이었는데, 다 이유가 있었습니다. 쫀득한 식감이면서 고소하고, 깊이 있는 맛이 아주 일품이었습니다. 

닭백숙누룽지

동생네 부부 맛나게 식사하라고 저는 조카랑 주로 놀았네요. 배도 그리 고프지 않아서 죽만 먹고 말았지요. 오랜만에 편하게 밥을 먹는 것 같아서 괜히 짠해집니다. ^^ 그래도, 동생이 좋아하는 곳에 가서 한 끼 든든하게 먹이니 형으로서 기분은 좋네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환읍 매주리 46-2 | 장수촌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추운날씨에는 닭백숙이 최고죠
  3. 와 점심 시간인데 침고이네요 ㅎㅎ
  4. 누룽지가 들어가서 더 구수할거같아요.
  5. 누릉지 닭백숙....오늘 같은날 딱인데...속이 따뜻해 질거 같아요...넘나 추우네요. 그나저나 맛나 보입니다
  6. 점심시간에 한끼 든든할거 같아요.^^
  7. 오늘 저녁은 날도 춥고 몸도 허하니까 닭백숙이나 해먹어야겠습니다.
    빨리 퇴근이 서둘러지네요

    안녕하세요. 글 잘 읽었습니다.
    저도 이제 티스토리를 키워나가고 있는데, 시간되시면 제 블로그도 방문해주셔
    댓글 및 공감 부탁드립니다.
  8. 토종닭은 질기다는 편견이 있었는데~ 이집 후기를 보니 부드럽다고 하셔서
    방문하고싶어지네요^^ 요즘같은 날씨에 백숙 국물이 생각납니다.
    좋은 후기 잘 보고 갑니다!
  9. 와 저 누룽지는 정말 독특하네요.
    장수촌이라 이름 붙은 백숙집은 여기저기 많이 다녀보았는데 (이상하게 백숙집들 이름은 장수촌이 참 많은 것 같아요!)
    저렇게 누룽지를 해 먹을 수 있다는 건 처음 알았어요!!!
    • 오래전부터 안성 원조장수촌을 다녔는데... 그곳이 정말 원조가 맞나? 싶을 정도로...
      장수촌 이름을 가진 식당이 정말 많지요. ㅎㅎ
      저도 이렇게 누룽지 해먹는건 이번에 처음 알았네요. ㅎㅎ
  10. 막국수 맛있겠네요..^^
  11. 가격착하네요
    이추운 날씨에 보양도되고 딱이네요
    잘보구가용 ^^♡꾹!
  12. 오오오 누룽지 닭백숙에 매콤한 막국수라니! 환상적인 조합입니다! 완전 맛있겠어요~ ㅎ
    • 보통 장수촌 가면 막국수랑 닭백숙을 같이 먹게 되네요.
      메뉴구성이 그렇게 되어 있기도 하고요. ㅎㅎ
  13. 누룽지닭백숙,,!!
    고소하고 맛있을 것 같아요~~
    해물누룽지탕도 좋아하는데..ㅋ
    • ㅎㅎ 누룽지 좋아해서... 집에서도 자주 끓여 먹네요.
      닭백숙이 누룽지와 만나면 정말 환상의 맛을 선물해주지요. ^^
  14. 정말정말 맛있는 누룽지 백숙이네요~~~^^
    진짜 맛있는데
    막국수까지 함께 하셨네요
    • 세트로 주문했어요.
      늘 그렇게 먹다 보니.... 막국수와 누룽지닭백숙을 함께 먹었네요. ㅎㅎ
  15. 누룽지닭백숙 너무너무좋아하는데~~~
    진짜맛있어보여요~~~침막나옴~~
  16. ㅠㅠ지금 시간에 보니까 엄청 맛나보여요. 닭백숙 잘 안 사먹는데...ㅋㅋㅋ
    뜨끈뜨끈한 누룽지 먹고 싶네요... 막국수도 새콤달콤 맛있겠어요 (현실침샘폭발)
    • 누룽지 짱 맛있어요.
      막국수는 정말 한 입 먹었는데... 어쩐지 사진을 맛깔나게 잘 찍은 느낌이.. ㅋ
  17. 닭백숙 누릉지라~ 궁금해지는 맛이네요 ㅎㅎ 막국수까지 즐거운 식사였겠습니다 ^^ 한세트로 3분이서 드신건가요? 양이 넉넉해서 가격대가 적당하게 느껴지네요 ㅎㅎ
    • 3명이서 먹기엔 양이 꽤 많아요.
      어른 5명이었는데... 세 명은 소량만 먹기는 했어요.
      실제로 5명이 배부르게 먹으려면 한 세트로는 부족하고요. ^^
  18. 저희 동네에도 장수촌이 있지요 .. 예전에 몇 번 갔었는데 ..
    요즘 날씨가 추우니 .. 뜨끈하게 다시가서 먹고 싶습니다 ..
    누룽지는 몰랐네요 .. 다음에 가서 도전해봐야겠습니다 .. ㅎㅎ
  19. 오앙~~ 누룽지백숙 넘 맛있지요오~ 눌려먹는 재미가 있는 듯해요! 막국수도 맛있어보이구요~ㅎㅎ 저는 타지에 혼자 있다보니 누구에게 부탁하기도 그렇고 몇 시간이라도 맘 편히 아이 맡길 곳이 없더라구요. 그래서 개학날이 은근 반갑다는 것은 안 비밀입니다아~ㅋㅋㅋ 맘 따스한 형아 덕분에 동생네 부부가 맛있게 식사했겠네요~ 한파 조심하시고 따스한 하루 되세요!
    • 아이가 방학하면 엄마는 개학, 아이가 개학하면 엄마는 방학이라는 표현을 쓰더라구요. ^^
      아이라는 존재가 참 사랑스럽지만 온 맘과 온 몸으로 신경을 써야 하기에... 참 힘들지요.
      동생네는 잘 살듯 하면서도 한번씩 제 속을 썩히네요. ㅎㅎ
  20. 헐 대박! 누룽지 닭백숙이라니!! 오늘 같이 겁나게 추운날 뜨끈하게 먹으면 힘이 펄펄날것 같네요!
    마지막에 누룽지까지!! 으~~~!!! 대박
  21. 헐! 진짜좋아하는데 전 걍 백숙보다 고소한 누룽지 백숙이 맛있더라구요~~냠냠 침넘어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