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peterjun's story

노량진 24시간 식당 홍콩반점, 짬뽕과 차가면, 꽃빵 본문

일상이야기/맛집과 먹거리이야기

노량진 24시간 식당 홍콩반점, 짬뽕과 차가면, 꽃빵

따뜻한 사람 peterjun 2017.09.12 23:30

오랜만에 찾은 홍콩반점. 백종원 씨가 TV에 나오기 전부터 인기가 많았던 곳이라 오랫동안 애용해 온 식당입니다. 이번엔 노량진 지점으로 갔습니다. 늦은 새벽 배고프다는 동생과 함께 하던 일을 마무리하고 찾아갔지요. 예전에는 안 그랬던 것 같은데, 요즘은 24시간 운영하는 식당이라 더 좋습니다. 

<노량진 24시간 식당 홍콩반점, 짬뽕과 차가면, 꽃빵>

노량진 홍콩반점 4010

새벽 시간인 만큼 손님이 많지는 않았습니다. 고작 세 테이블에서 학생들이 가볍게 술을 한잔하고 있더군요. 낮에는 항상 북적이는 곳이다 보니 조용해서 참 좋았습니다. 이 시간에 식사할 일이 거의 없기는 하지만, 혹 늦은 시간에 식사 또는 가볍게 한잔하기에 좋은 곳 같습니다. 

홍콩반점 내부 모습

홍콩반점0410 메뉴 및 가격

대표 메뉴는 당연히 짬뽕. 그리고, 찹쌀탕수육입니다. 이날은 동생이 홍콩꽃빵을 먹고 싶다 해서 짬뽕, 차가면, 꽃빵튀김을 주문했네요. 

단무지, 양파, 춘장

홍콩반점 단무지가 정말 좋습니다. 굉장히 얇게 썰어서 간이 너무 세지도 않고, 먹기에도 편해서죠. 단무지 자체가 맛있는 곳도 좋지만, 이렇게 얇게 썰어 놓으니 이것도 굉장히 호감도를 +시켜주는 게 아닌가 싶네요.


- 계산은 선불

- 물, 추가 반찬은 셀프

- 오픈 주방

- 각종 원재료 생산지 등이 테이블마다 표시되어 있습니다. 

홍콩반점 서비스 정신

음식에 이상이 있다면 언제든 말해달라는 문구. 부족한 짜장소스나 짬뽕국물을 더 주겠다는 푸짐한 마음이 담긴 문구. 이 문구가 눈에 들어옵니다. 예전에 범계역 근처 홍콩반점에 많이 갔었는데, 한 그릇 먹으면 배가 터질 듯 양이 많았던 기억이 납니다. 술이라도 한잔 할라치면 국물을 넉넉하게 계속 채워주시는 것까지~ 너무 좋았던 기억들...

차가면

차가면 고명

차가면은 시원하게 먹는 면입니다. 차가워서 차가면이겠지요? ㅋ 조금은 진한 육수에 얼음 동동 띄우고, 삶아 헹군 면을 넣고, 김가루 청양고추로 고명을 해서 나옵니다. 물론 이게 끝이 아니고, 각종 고명들이 따로 담아져 나오는데, 취향껏 넣어서 함께 먹으면 됩니다. 계란을 먹지 않는 엄청나면서도 독특한 입맛의 동생은 역시나 계란 고명을 빼고 먹네요. ㅋ 

홍콩반점 짬뽕

짬뽕 면발

제가 주문한 짬뽕. 얼마 전 혼밥하러 갔다가 사람이 너무 많아서 도로 나온 적이 있었네요. 그땐 점심시간이었는데... 새벽에 가니 마음 놓고 천천히 먹어도 되니 너무 좋습니다. 국물 향만 맡아도 기분이 좋아지네요. ^^ 홍합 퀄리티는 썩 좋지 않았지만, 나쁘지도 않았습니다. 시원한 국물은 좀 더 매우면 좋을 텐데...라는 생각이 조금 들었고요.

오랜만에 먹으니 정말 맛납니다. 

퀴긴 꽃빵

빵은 튀겨서 나옵니다. 색감이 참 예쁘지요. 한편 조금 느끼할 것 같기도 한 외모입니다. 소스로는 연유가 나오는데,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러운 튀김꽃빵에 달달한 맛을 올려줍니다. 식감도 좋고, 달달해서 후식으로 먹기에 좋더군요. 동생은 워낙 단 음식을 좋아해서 차가면을 먹으면서 함께 먹습니다. 

늦은 시간이었지만, 너무 포식해서 잠시 한강까지 걸어갔다가 다시 차로 돌아와 집으로 왔네요. 약간의 추억들이 있는 이 홍콩반점에서 나름 맛있게 잘 먹고 왔네요. ^^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동작구 노량진동 117-15 2층
도움말 Daum 지도
46 Comments
댓글쓰기 폼